• UPDATE : 2021.2.25 목 13:00
상단여백
HOME 컬쳐 컬쳐일반
젊은 청년들의 베토벤 여정, 서울시유스오케스트라 정기 연주회

 

서울시유스오케스트라의 ‘제96회 정기연주회-베토벤 스토리’가 오는 7월 25일 세종M씨어터에서 열린다. 이번 공연은 2007년부터 2년 동안 계속해오고 있는 ‘베토벤 교향곡 전곡 연주’시리즈 중 7번째 무대다.

이번 서울시유스오케스트라의 정기연주회는 모차르트의 ‘플루트 협주곡 제2번’으로 시작해 베토벤의 ‘교향곡 제4번’으로 끝을 맺는다. 베토벤의 ‘교향곡 제4번’은 베토벤이 그의 제자 ‘오제핀’과 사랑에 빠졌을 당시 작곡한 곡으로 낭만적인 감성이 충만한 곡이다.

또한 서울시유스오케스트라는 현재 한국 클래식 음악계의 유능한 전문 연주자를 많이 배출해 저� 있는 연주단체로 꼽힌다. 성기선(지휘자, 이대교수), 김호정(경북대 교수, 전 서울시향 수석대행), 이석준(한예종 교수, 전 KBS 수석) 등이 과거 서울시유스오케스트라에서 활동한 바 있다.

한편 이번 공연은 다양한 수상 경력이 있는 오은지(플루트)와 정민영(첼로)이 서울시유스오케스트라와 협연에 나서 더욱 풍성한 선율을 선보일 예저이다. 이들은 과거 서울시유스오케스트라 단원으로 활동했으며, 대학교를 졸업한 후 지난 4월부터 세종문화회관에서 선발한 AIP(Art Internship Project)의 연수단원으로 활동 중이다.

서울시유스오케스트라의 공연 가격은 1만 원부터 2만 원으로 청소년들은 30퍼센트 할인된 가격에 공연을 관람할 수 있다.


최나희 기자 newstage@hanmail.net
[공연문화의 부드러운 외침 ⓒ 뉴스테이지 www.newstage.co.kr]

뉴스테이지  

<저작권자 © 뉴스테이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테이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