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1.2.25 목 13:00
상단여백
HOME 컬쳐 컬쳐일반
LIG아트홀 ‘작곡가 시리즈’ 공연…최우정, 노선락 등 극음악 작곡가들의 향연

 

오는 7월 23일부터 25일까지 LIG아트홀에서는 극음악 작곡가들의 특별한 공연이 펼쳐진다. 지난해부터 시작된 LIG아트홀의 ‘작곡가 시리즈’가 공연되는 것. 이번 무대에는 작곡가 최우정과 노선락이 선정됐다.

작곡가 최우정은 현대음악을 토대로 연희단거리패의 연극음악 및 수많은 공연에 작곡을 담당했으며, 현재 통영국제음악제 TIMF 앙상블 예술감독 및 서울대학교 작곡과 교수로 재직 중이다.

작곡가 노선락은 최근 대학로에서 연일 매진사례를 빚고 있는 뮤지컬 ‘한밤의 세레나데’ 외 수많은 뮤지컬에 곡을 입혀온 인물로, 국내 대중음악의 변천사조 및 국악음악의 요소들을 특징화시켜 작업하는 작곡가로 유명하다.

2008년 영화음악 작곡가 4인 달파란, 장영규, 방준석, 이병훈의 무대로 처음 시작된 LIG아트홀의 ‘작곡가 시리즈’는 국내 대중음악에서 정도의 길을 걷고 있는 작곡가들을 엄선해왔다. 이어 올해로 두 번째를 맞이하는 이번 공연에는 연극, 뮤지컬 등 극음악 작곡가들의 무대가 펼쳐진다.

2009년 ‘작곡가 시리즈’의 주제는 ‘시간’으로 각 작곡가의 대표곡 5곡과 신곡 ‘시간’이 공연될 예정이다. 연주는 현대음악 연주단체 TIMF 앙상블이, 지휘는 최우정과 노선락이 직접 맡는다. 최우정, 노선락의 ‘작곡가 시리즈’는 오는 7월 23일부터 25일까지 공연되며 LIG아트홀에서 공연된다.


편집부 newstage@hanmail.net
[공연문화의 부드러운 외침 ⓒ 뉴스테이지 www.newstage.co.kr]

뉴스테이지  

<저작권자 © 뉴스테이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테이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