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0.9.28 월 16:30
상단여백
HOME 컬쳐 컬쳐일반
서울남산국악당이 마련한 새해 선물 ‘설날의 행복’

 

세종문화회관(사장 이청승)이 운영하는 서울남산국악당에서 정월 민속 고유명절인 설날을 맞아 전통공연과 체험의 장을 마련한다. 설 연휴인 1월 26일과 27일 오후 3시 차례를 마친 가족단위 나들이객을 위해 온 가족이 즐길 수 있는 국악한마당을 준비한 것이다.

서울남산국악당이 마련한 국악한마당 공연은 이광수 민족음악원의 ‘비나리’, ‘진도북춤’, ‘판굿’ 등과 유지숙이 이그는 서도소리극 ‘향도계놀이’ 등의 프로그램으로 구성되었다.

가족단위 관람객들의 부담을 줄여주기 위해 관람료로 대폭 인하했다. 서울남산국악당 측은 “국악한마당 공연은 흥겨운 전통공연도 보고 새해 복도 비는 뜻 깊은 자리”라 밝히며 “온 가족이 부담 없이 즐길 수 있도록 5,000원에 관람료를 책정했다”고 전했다.

한편 같은 날 오후 1시 국악당 1층 국악체험실에서는 단소를 직접 만들고 불어볼 수 있는 체험 교실도 마련된다. ‘설날 단소 만들고 삘릴리’에서 직접 만든 단소는 자신이 소장할 수 있으며, 체험료는 1인당 10,000원이다.


조하나 기자 newstage@hanmail.net
[공연문화의 부드러운 외침 ⓒ 뉴스테이지 www.newstage.co.kr]

뉴스테이지  

<저작권자 © 뉴스테이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테이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