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2.12.2 금 15:48
상단여백
HOME 컬쳐 공연장
뮤지컬 ‘올슉업’, 앙코르공연 확정뮤지컬 ‘올슉업’ 3월, 한전아트센터 무대로 돌아온다.

 

뮤지컬 ‘올슉업 (프로듀서 신춘수, 연출 데이비드 스완)’이 다시 돌아온다. 2007년 국내 첫 선을 보인 이 작품은 당시 객석점유율 82%, 제 1회 더뮤지컬어워즈 최우수외국뮤지컬상을 수상하며 관객과 평단으로부터 호평을 받았다. 또한 엘비스 프레슬리의 주옥같은 명곡과 적절한 연출력의 배합으로 기존 주크박스 뮤지컬의 빈약한 스토리 라인을 극복했다는 평을 받았다.

 

이번 뮤지컬 ‘올슉업’ 공연은 2007, 2009년에 이어 세 번째 공연이다. 초연 후 지난해 9월, 2년여의 공백기가 무색할 만큼 변하지 않는 호평으로 작품성과 흥행성을 입증했다. 뮤지컬 ‘올슉업’은 20~30대 관객은 물론, 중, 장년층까지 전 세대가 함께 즐길 수 있는 대한민국 대표공연으로 자리 잡았다.

 

이 작품은 올드팝의 향수를 느끼게 하는 신나는 로큰롤 음악과 파워풀한 안무, 사랑의 실타리를 풀어나가는 재치 넘치는 연출이 조화를 이루고 있다. 이는 뮤지컬 ‘지킬앤하이드’, ‘맨오브라만차’ 등으로 검증된 연출가 데이비드 스완의 연출력과 프로듀서 신춘수의 제작능력이 한 몫 했다.

 

이번 공연에서는 지난 공연에 열연한 손호영, 윤공주, 박은미, 김성기, 이정화, 이영미, 구원영, 왕브리타가 다시 무대에 선다. 이어 초연 멤버였던 백민정, 난아가 합류. 송용진, 김보강, 정상훈, 정원영이 새롭게 가세하여 더욱 다채로이 선보일 예정이다.

 

사랑에 빠져 미치도록 기분이 좋은 상태라는 뜻을 가진 뮤지컬 ‘올슉업’ (All Shook Up)은 3월 27일 한전아트센터에서 개막한다.

 

 

 

김미성 기자 newstage@hanmail.net

뉴스테이지  

<저작권자 © 뉴스테이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테이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