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4.6.19 수 13:25
상단여백
HOME 뮤지컬
창작 뮤지컬 '스파이', 오는 8월 개막 알려탄탄한 창작진과 실력파 배우들의 환상적인 조합!

창작 초연 뮤지컬 '스파이'가 오는 8월 개막 소식을 알리며 캐스팅을 공개했다. 

창작 뮤지컬 '스파이'는 밀도감 있는 서사와 화려한 펜싱 액션으로 큰 호평을 받았던 뮤지컬 ‘비더슈탄트’의 제작사 미스틱컬처가 선보이는 두번째 신작이다. 뮤지컬 '스파이'는 2021년부터 미스틱컬처가 자체 기획 개발한 작품으로 2022년 한지안 작가와 대본 개발에 착수했다. 이후 민찬홍 작곡가가 합류해 만들어졌다.

뮤지컬 ‘아가사’, ‘비아 에어 메일’ 등 참신한 소재와 높은 완성도로 관객들의 사랑을 받은 한지안 작가가 함께한다. 뮤지컬 ‘렛미플라이’, ‘빨래’ 등 대학로의 굵직한 스테디셀러를 탄생시킨 민찬홍 작곡가도 함께한다. 이와 더불어 뮤지컬 ‘비더슈탄트’의 성공적인 초연과 재연에 이어 해외 진출을 이끈 박신혜 크리에이티브 프로듀서와 뮤지컬 ‘나르치스와 골드문트’, ‘더 픽션’ 등에서 활약한 윤상원 연출과 김효환 음악감독, 이종혁 안무감독, 서정주 무술감독 등 최고의 창작진도 함께한다.

뮤지컬 '스파이'는 제2차 세계대전 후 찾아온 냉전 시대, 엘리트 스파이를 꿈꿨으나 사무실 지킴이가 된 첩보요원 '퀸틴'이 8년만의 극비 임무를 위해 영국의 시골 휴양지 이스트본에서 천재 작가로 위장하며 겪는 치유와 성장을 그린 작품으로 총 12명의 배우가 캐스팅 라인업에 이름을 올렸다. 

'퀸틴'역은 최고의 스파이가 되기 위해 ‘ALES(라틴어: 날개)’에 입성했으나, 8년 전 실수로 요원이 아닌 기록실 사무원으로 지내다 운명을 바꿀 임무를 맡게된다. 이 역에는 성태준, 정동화, 원태민이 트리플 캐스팅됐다

'제이'역은 싱그러운 미소를 지닌 순수한 문학청년이자 이면에는 비밀을 숨기고 있는 청년이다. 이 역에는 현석준, 이진우, 최병찬이 트리플 캐스팅되었다. 

'메어리'역은 작은 해변가 마을 이스트본에서 하숙 ‘메어리스 홈’을 운영한다. 이 역에는 강정임과 김리가 더블로 출연한다. 

비밀 첩보 조직 ‘ALES’의 고위 간부이자, ‘퀸틴’의 직속 상사인 ‘C국장’ 역에는 김수용과 심수영이 출연한다. 

각국의 킬러, 정보원, 동네사람, 메어리의 식구인 오리들까지, 멀티로 극의 흐름상 중요한 역할을 담당하는 미지의 요원 ‘X’ 역은 이태이, 김태환이 더블로 출연한다. 

뮤지컬 '스파이'는 냉전 시대의 스파이가 자신의 이름과 새로운 꿈을 찾는 과정을 통해 올 여름 유쾌함과 더불어 따뜻한 위로와 응원을 함께 전할 작품이다. 

창작 뮤지컬의 새로운 패러다임을 보여줄 뮤지컬 '스파이'는 8월 6일부터 10월 27일까지 동국대학교 이해랑예술극장에서 만나볼 수 있다.

사진 제공_노닥

뉴스테이지  newstage@hanmail.net

<저작권자 © 뉴스테이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