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4.6.12 수 21:47
상단여백
HOME 컬쳐
부산시립교향악단 기획음악회 실내악시리즈Ⅲ'줌인(ZOOM-IN)1'2024.5.24.(금)19:30, 부산문화회관 중극장에서

부산시립교향악단은 오는 24일(금) 오후 7시30분 부산문화회관 중극장에서 기획음악회 실내악시리즈 Ⅲ '줌인(ZOOM-IN) 1'를 개최한다.

부산시립교향악단 단원들로 출연진을 구성하는 '실내악시리즈(실내악 공장)' 이라는 공연 브랜드에 2022년부터 조금 더 세부적으로 부산시립교향악단을 소개하는 '줌인(zoom in)'은 우수한 단원들의 개인 기량을 선보이는 자리이다. 국내에서 왕성하게 활동하는 아티스트와의 협업하는 무대이기도 하다.

2024년 그 첫 번째 무대로 부산시립교향악단을 대표하는 트럼페터 드미트리 로카렌코프가 '주목할 만한 개성과 우아한 음악성'을 가진 피아니스트로 알려진 박종훈(연세대학교 교수)과 함께 호흡을 맞춘다.

드미트리 로카렌코프는 2000년 부산시립교향악단 트럼펫 수석 주자로 입단한 이래 현재까지 부산뿐만 아니라 국내․외에서 활동하는 트럼페터이다. 미국 미주리 주립대학, KAIST(카이스트) 초청 독주회를 개최했다. 히로시마 오케스트라, 부산시립교향악단, 인천시립교향악단, 경북도립교향악단, 창원(마산)시립교향악단, 포항시립교향악단 등과도 협연하였다. 한국예술종합학교 겸임교수를 역임하고 한국예술영재원 교수로서 후학들을 가르치고 있다.

피아니스트 박종훈은 거장 라자르 베르만 사사했다. 리스트의 초절기교 연습곡, 파가니니 대연습곡의 전곡 녹음을 비롯하여 Warner, EMI, Universal Music 등 굴지의 음반사에서 30여장의 음반을 발표했다. 카네기홀, 베를린 필하모닉홀, 상트페테르부르크 필하모니아 홀을 비롯한 세계 50여개 도시에서 연주했다. 피아니스트로서 뿐만 아니라 작곡가, 프로듀서, 방송, 배우 등 다양한 방면에서 활동하고 있다.

이번 무대에서는 고전에서 현대에 이르는 다양한 트럼펫 작품을 한자리에서 감상할 수 있다. 클래식과 재즈를 넘나드는 고난도 테크닉을 선보여 트럼펫 음악의 진수를 전할 예정이다. 웅장하면서도 서정적인 전형적인 고전주의 대표 트럼펫 협주곡인 훔멜의 '트럼펫 협주곡'을 시작으로 뵈메의 '트럼펫 협주곡', 아르방의 '벨리니의 '노르마' 주제의 의한 변주곡', 슐호프의 '핫-소나타(재즈 소나타)' 등을 연주한다.

사진 제공_부산문화회관

뉴스테이지  newstage@hanmail.net

<저작권자 © 뉴스테이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