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4.5.27 월 12:12
상단여백
HOME 뮤지컬
뮤지컬 ‘친정엄마’ 김수미X이효춘, 라디오부터 방송까지‘국민 뮤지컬’ 주역 전 세대 사로잡는다

국민 뮤지컬 ‘친정엄마’의 주역 김수미, 이효춘이 16일 라디오 및 방송에 출연한다.

뮤지컬 ‘친정엄마’는 오는 4월 20일 서울 한전아트센터에서 개막한다. 주역 김수미와 이효춘이 라디오와 방송 프로그램으로 예비 관객들을 만난다. 김수미는 16일 오전 7시 방송되는 SBS 파워FM ‘김영철의 파워FM’에, 이효춘은 16일 오전 8시 25분 방송되는 KBS 1TV ‘아침마당’에 출연한다.

김수미와 이효춘은 이날 방송을 통해 뮤지컬 ‘친정엄마’에 대한 이야기를 전할 예정이다. 김수미는 지난 2010년 초연부터 작품에 함께 하며 ‘베테랑 친정엄마’로 자리 잡았다. ‘김영철의 파워 FM’을 통해 오전 시간대 라디오 주 청취자 층인 청년층을 만나 작품에 대한 이야기를 나눌 예정이다.

이효춘은 ‘아침마당’을 통해 주 시청자 층인 중장년층을 마주할 예정이다. 그녀는 이번 뮤지컬 ‘친정엄마’를 통해 뮤지컬에 첫 도전한다.

뮤지컬 ‘친정엄마’는 말괄량이 처녀였던 봉란이 세월의 흐름 속에 친정엄마가 되어 딸과 일상의 갈등과 기쁨을 겪는 이야기이다. 결혼한 딸 미영이 어느덧 또 엄마가 되고 세월과 함께 엄마의 마음을 알아가는 과정을 그린 작품이다. 극 중 김수미, 이효춘은 하루에도 열두 번 넘게 딸을 걱정하는 친정엄마이자 뮤지컬의 중심에서 극을 이끌어가는 봉란 역을 맡았다.

뮤지컬 ‘친정엄마’는 2004년 원작소설 출간 이후 연극, 뮤지컬, 영화로 제작됐다. 고혜정 작가가 연극 ‘친정엄마’, ‘친정엄마와 2박 3일’, ‘여보 고마워’, ‘줌데렐라’ 등의 작품을 이어 본 뮤지컬을 선보인다. 연출가 김재성은 뮤지컬 ‘아이다’, ‘헤어 스프레이’ 등을 이어 작품을 선보인다.

국민 뮤지컬 ‘친정엄마’는 오는 서울에서 4월 20일에 개막 후 5월 26일까지 서울 한전아트센터에서 공연된다.

사진 제공_쇼온 컴퍼니

뉴스테이지  newstage@hanmail.net

<저작권자 © 뉴스테이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