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4.4.11 목 10:44
상단여백
HOME 컬쳐 컬쳐일반
삶 속 해피엔딩을 찾아서, 뮤지컬 ‘나도 해피엔딩을 쓰고 싶어’11월 14일(화)~11월 25일(토) 반포심산아트홀

서초구(구청장 전성수)와 (재)서초문화재단(대표이사 강은경), 제이앤에스컴퍼니는 오는 11월 14일부터 11월 25일까지 창작 뮤지컬 <나도 해피엔딩을 쓰고 싶어>를 반포심산아트홀에서 개막한다고 밝혔다. 

뮤지컬 <나도 해피엔딩을 쓰고 싶어>는 베스트셀러 작가이지만 비극적인 작품만 쓰는 주인공이 해피엔딩을 찾아 미지의 공간으로 떠나는 내용이다. 장면마다 달라지는 영상이 함께하는 무대 구성, 세련된 음악적 스타일 등 남녀노소 모두가 즐길 수 있는 창작 뮤지컬로 공연될 예정이다.

뮤지컬 <나도 해피엔딩을 쓰고 싶어>의 캐스팅으로 비극 전문 베스트셀러 작가이자 해피엔딩을 찾아 떠나는 금루미 역에는 걸그룹 ‘애프터스쿨’, ‘오렌지캬라멜’의 메인보컬이자 뮤지컬 ‘또!오해영’에서 신선한 연기를 선보였던 레이나와 걸그룹 ‘레인보우’의 메인보컬이자 ‘막돼먹은 영애씨’, ‘내안의 그놈’ 등 드라마, 영화에서까지 다양한 활동을 보여주는 조현영이 캐스팅되어 매력적인 노래와 섬세한 연기를 선보인다. 

극 중 주요배경인 위시게스트하우스(wish guest house)의 호스트인 루이 역에는 뮤지컬 ‘헤드윅’, ‘베니싱’, ‘파리넬리’ 등 다양한 뮤지컬 무대에서 오랫동안 주연으로 활약하며 안정적인 노래와 연기를 선보인 이주광이 극을 이끈다. 엉뚱하지만 순수하고 친절하며 아픔을 간직한 채 살아가고 있는 알렉스 역에는 아이돌그룹 ‘초신성’ 출신의 연기자 박건일이 캐스팅되었다. 왕성한 음악활동 이외에도 영화 ‘심야카페:미씽허니’, 드라마 ‘바닐라 라떼 더블샷’, 연극 ‘7시에만나’ 등 그동안 선보인 섬세한 연기와 따뜻한 감성표현 등 이번 뮤지컬 무대에 선보일 모습이 기대된다. 

뮤지컬 <나도 해피엔딩을 쓰고싶어> 캐스팅 (제공: 서초문화재단)

위시게스트하우스의 숙박객으로 꺾여버린 꿈으로 힘들어진 삶을 자신 있고 카리스마 있는 성격으로 이겨낸 제시카 역에는 뮤지컬 ‘정글라이프’, ‘알렉산더’ 등에서 다양한 연기를 선보인 손지애가 캐스팅됐다. 어렸을 때 겪은 트라우마로 인해 아픔이 있지만 이겨내가고 있는 캐빈 역에는 뮤지컬 ‘김종욱 찾기’의 주인공 역을 매력적으로 연기한 김태윤이, 위시게스트하우스의 장기 숙박객이자 따스한 성품의 소유자지만 때론 엄하기도 한 아픔을 가진 소피아 역에는 뮤지컬 ‘베어 더 뮤지컬’, ‘앤anne’ 파워풀한 가창력과 다양한 연기를 선보인 김경민이 확정됐다.

뮤지컬 ‘플라스틱 꽃’, ‘RABBIT’에 출연한 신예 이민진은 극중 작가 루미를 도와주는 직원 순양 역과 위시게스트하우스의 직원이자 다정다감한 순영 역으로 1인 2역을 선보인다. 순양과 함께 위시게스트하우스에 오게 된 귀엽고 사랑스런 수다쟁이 안나 역에는 뮤지컬 ‘데스노트’, ‘브로드웨이42번가’ 등에 출연한 신예 김다혜가 캐스팅됐다. 

뮤지컬 <나도 해피엔딩을 쓰고 싶어>는 총 14회차에 걸쳐 선보일 예정이며, 우리들의 삶 속 어딘가에 해피엔딩을 찾아주는 새롭고 신선한 무대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이번 공연은 11월 14일부터 11월 25일까지 반포심산아트홀에서 공연하며, 11월 6일 10시에 서초문화재단 홈페이지, 인터파크티켓을 통해 2차 티켓오픈이 시작된다. 서초구민을 포함한 서초문화재단 홈페이지회원, 재관람관객 등 다양한 할인 혜택을 제공한다. 공연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서초문화재단 홈페이지를 통해서 확인이 가능하다. 

자료 제공_서초문화재단

박세은 기자  newstage@hanmail.net

<저작권자 © 뉴스테이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