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4.6.18 화 01:50
상단여백
HOME 연극
2023 경기도극단 레퍼토리 시즌 연극 ‘맥베스’11월 2일부터 11월 12일까지 경기아트센터 소극장

경기도극단이 2023년 레퍼토리 시즌 마지막 작품인 연극 <맥베스>를 오는 11월 2일부터 11월 12일까지 경기아트센터 소극장에서 선보인다.

작년 초연에 이어 다시 한번 무대에 오르는 <맥베스>는 인간의 욕망과 두려움의 본질을 담아낸 작품이다. 한태숙 연출은 인간 내면을 치밀하게 파고들며, 강렬한 시각적 이미지가 돋보이는 현대적인 연출을 통해 새로운 맥베스를 창조했다.

셰익스피어 4대 비극 중 가장 화려하고 잔혹한 작품으로 꼽히는 <맥베스>는 악의 유혹에 빠진 ‘맥베스’라는 인물을 통해 인간의 추악한 욕망, 그리고 그와 대결하는 고귀한 양심의 갈등을 집중적으로 다룬다. 고귀한 존재의 파멸을 통해 인간의 비극적 조건에 대해 연민과 동시에 카타르시스를 느끼게 하며, 인간 본성에 대한 본질적인 물음을 던진다.

한태숙 연출은 <맥베스>를 현대적으로 재해석해 동시대 관객들과 소통한다. 원작의 중세 배경은 현대의 잔혹한 전쟁터로 옮겨간다. 기관총과 폭탄이 등장하고, 대량 살상의 전투가 벌어진다. 군사들이 자신의 욕망을 위해 총을 들고, 힘과 권력이 곧 정의가 되는 디스토피아인 것이다. 

연극 <맥베스> 공연 사진

시종일관 어둡고 연기가 자욱한 무대를 배경으로 하며, 그곳에선 산 자와 죽은 자, 환상 속 존재들의 뒤섞인 등장으로 현대사회의 잔혹성과 부조리성이 드러난다. 이처럼 원작의 틀을 유지하면서도 배경, 극적 상황, 캐릭터, 작품의 메시지 등을 수정해 동시대성을 보여주는 <맥베스>로 재창조한다.

주인공인 맥베스 역에는 호소력 있는 연기를 펼치는 경기도극단 수석단원 윤재웅이, 맥베스 부인 역은 초연과 동일하게 성여진이 맡아 작품을 이끈다. 이외에도 경기도극단 단원들을 비롯한 21명의 배우들이 밀도 높은 호흡으로 열연하며 무대를 풍성히 채울 예정이다. 

관객들은 상징적이고 미니멀한 무대에서 배우들의 에너지, 강렬한 시각적 이미지를 통해 인간의 욕망이 초래하는 파멸을 감각적으로 느끼며, 새로운 <맥베스>를 경험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자료 제공_경기아트센터

박세은 기자  newstage@hanmail.net

<저작권자 © 뉴스테이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