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4.6.12 수 21:47
상단여백
HOME 컬쳐 컬쳐일반
아트위캔, 롤스톤(ROLSTON) 현악 콰르텟과 캐나다 현지 공연양국간의 장애문화예술 교류에 지속적인 관심과 지원 있을 것
사진_임웅순 주캐나다 한국대사, 아트위캔 공연단과 롤스톤 현악 콰르텟

(사)한국발달장애인문화예술협회 아트위캔(대표 왕소영)은 대한민국과 캐나다 수교 60주년을 맞이하여 문화체육관광부, 해외문화홍보원, 주캐나다한국문화원 주관, 한국문화예술위원회 후원으로 캐나다 현지에서 장애인 국제문화교류 공연에 참가했다.

이번 공연은 200년의 역사를 가지고 있는 오타와 시내에 위치한 칼튼 도미니언 찰머스 센터(Carleton Dominion-Chalmers Centre)에서 9월 6일(수) 오후 7시에 개최됐다. 

이번 <INCLUSIVE HARMONIES> 콘서트는 주캐나다한국문화원(원장 이성은)과 해외문화홍보원(KOCIS, 원장 김장호)이 한국과 캐나다의 수교 60주년을 맞이하여 캐나다 캘거리에 소재한 국립장애인예술센터(National access Art Centre)와 함께 개최한 공연으로, 한국을 대표하는 한국발달장애인문화예술협회 아트위캔과 토론토를 대표하는 롤스톤(ROLSTON) 현악 콰르텟이 꾸미는 클래식 공연으로 진행되었다. 

이번 공연에는 아트위캔 아르테 앙상블(바이올린 송혜미, 첼로 허주희, 클라리넷 이재용, 피아노 전율)이 연주하는 생상의 작품을 시작으로 지난 주 성공적인 독창회를 마친 바리톤 박민규의 이태리 가곡과 도니제티의 오페라 아리아, 우리나라 전통음악으로 정주혁씨의 청성자진한잎 대금연주가 이어졌다. 

이어 잔잔하고 아름다운 선율의 슈만 판타지 Op.12-1과 화려함과 파워 넘치는 쇼팽 피아노 소나타 3번을 피아니스트 임종현씨가 연주해 청중들의 기립박수를 받았다. 

또한 아트위캔 플루트 트리오(최유진, 이태웅, 박소현)와 첼리스트 김종훈씨가 함께하는 아름다운 앙상블 연주와 피아노 트리오(바이올린 송혜미, 첼로 허주희, 피아노 김민정)의 드보르작 피아노 트리오 <둠키>로 진정한 클래식음악의 진수를 보여주었고 마지막으로 출연자들 전원이 함께하는 <아리랑> 연주로 관객들 모두가 감동 넘치는 대미를 장식했다.

음악회 축사를 한 임웅순 주캐나다대사는 “세계 문화를 선도하는 문화강국 대한민국답게 발달장애인들의 음악연주 수준도 세계 최고라는 생각이 드는 연주회였다. 오늘 음악회는 한국-캐나다 수교 60주년을 기념하여 양국간 장애예술단체의 교류가 시작되었다는 의미 깊은 시간이어서 향후 더욱 많은 교류가 이루어질 것으로 기대된다. 앞으로도 대사관과 문화원은 양국간의 장애문화예술 교류에 지속적인 관심과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며 장애예술계의 국제교류에 전폭적인 지지를 표명했다.

주캐나다한국문화원 이성은 원장은 “이번 합동공연은 장애와 비장애 사이의 경계를 뛰어넘는 특별한 경험을 선사했으며 두 나라 간의 우호적인 관계와 문화 교류의 중요성을 상기시키며 발달장애인 예술가들의 놀라운 재능을 세계에 선보이는 소중한 기회였다. 주캐나다한국문화원은 향후에도 현지 주요 예술기관과 축제단체들과의 지속적인 협업을 통해 우수 한국 문화 콘텐츠 홍보 및 캐나다 내 한류 저변 확대를 주도하겠다.”며 소감을 전했다. 

아트위캔 김민정 사무국장은 “캐나다 방문공연을 준비하는 동안 프로그램 구성과 합주 연습에 특별히 신경써왔다. 문화원내의 전시 오프닝 연주뿐 아니라 오타와의 역사적 건물이며 전문공연장인 칼튼 도미니언 찰머스 센터에서 우리 발달장애 연주자들이 500여명의 현지 관객들의 기립 박수를 받아 더욱 큰 감동의 무대였다. 한-캐 수교 60주년을 기념하는 무대라 더 중요한 무대였는데, 연주자들이 연습한 이상의 연주를 보여줘 너무나 감사하다”라며 방문 소감을 밝혔다. 

(사)한국발달장애인문화예술협회 아트위캔은 2016년 일본 오사카 장애인단체와의 교류공연을 시작으로 해마다 미국, 오스트리아 체코, 포르투갈, 스페인, 헝가리, 크로아티아 등 세계 각국에서 교류공연을 펼쳐왔으며 올해 캐나다 공연까지 총 9개국에서 활발히 국제교류 활동을 펼쳐왔다. 

자료 제공_아트위캔

박세은 기자  newstage@hanmail.net

<저작권자 © 뉴스테이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