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3.9.22 금 18:57
상단여백
HOME 댄스
2023 경기도무용단 레퍼토리 시즌 ‘하랑-함께 날아오르다’6월 16일(금), 17일(토) 경기아트센터 소극장

경기도무용단은 6월 16일(금), 17일(토)에 ‘하랑-함께 날아오르다’를 경기아트센터 소극장에서 진행한다. 

‘하랑’은 ‘함께 높이 날다’라는 뜻을 가진 순 우리말로 2022년 경기도무용단 레퍼토리 시즌에서도 선보인 적이 있다. 당시 공모를 통해 두 작품을 선보였으며, 안무를 맡았던 두 무용수(최은아 수석단원, 하나경 차석단원) 모두 2022년 연말 무용계의 권위 있는 상을 연달아 수상하는 쾌거를 이뤄냈다. 

이번 시즌에 선보일 작품은 최은아 안무의 <메타프리즘> 으로, 이번엔 단독으로 ‘하랑’ 무대를 꾸민다. 지난 시즌에 선보인 작품을 더 보완하고, 다듬어서 다시 한번 관객들과 만난다. 

<메타프리즘> 은 확장성, 공간의 초월을 뜻하는 메타(meta)와 관점을 뜻하는 프리즘(prism)의 합성어로 나의 관점, 한계 그 너머의 이야기를 뜻한다. 고전소설인 헤르만 헤세의 ‘데미안’을 모티브 삼았으며, 또 다른 세계를 마주하기 위해 지금 가진 한계를 넘어야 하는 우리의 모습을 표현했다. 작품의 내용처럼 <메타프리즘> 은 안무자에게도 한계를 뛰어넘는 새로운 도전이 될 것이다.

경기도무용단 <하랑> 공연사진

또 전통을 바탕으로 한 컨템포러리라는 점도 눈여겨 볼만 하다. 움직이는 오브제와 빛의 접목을 통한 시각적인 효과를 활용하여, 감각적이고 세련된 한국무용 콘텐츠를 선보일 예정이다.

<하랑-함께 날아오르다>는 향후 한국무용을 이끌어갈 신예 안무가를 무용단 내부에서 발굴하여 성장시키기 위해 진행된 안무가 육성 프로그램의 일환이다. 이를 통해 경기도무용단의 또 다른 가능성을 발견하고, 궁극적으로는 지역 무용 활성화에 지향점을 두고 있다.

자료 제공_경기아트센터

박세은 기자  newstage@hanmail.net

<저작권자 © 뉴스테이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