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3.9.22 금 18:57
상단여백
HOME 컬쳐 컬쳐일반
서울돈화문국악당 2023 기획공연 ‘돈화문 음악극축제’5.20(토)–5.28(일) 가족 음악극 두 편 공연
공연 사진_연희공방 음마갱깽 <오냐나무와 아냐벌레>(5.20-21)

서울돈화문국악당이 가정의 달을 맞아 기획한 <돈화문 음악극축제>는 5월 20일부터 5월 28일까지 온 가족이 함께 즐길 수 있는 두 편의 음악극 작품을 엄선하여 선보인다. 

2022년 첫선을 보인 <돈화문 음악극축제>는 작년에 이어 무대와 객석이 가까운 서울돈화문국악당의 특성을 바탕으로 공연 중 다양한 참여 활동을 제공하여 어린이 관객들이 국악에 쉽고 친근하게 다가가는 장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축제의 시작은 국악, 연희, 덜미(인형극)를 접목하여 현대적 풍자와 해학이 녹아있는 독창적인 오브제극을 선보이는 단체인 ‘연희공방 음마갱깽’이 이효담 작가의 그림책 <오냐나무>를 바탕으로 만든 인형극 <오냐나무와 아냐벌레>로 알린다. 

무서운 생각마저 ‘무엇이든’ 이루어주는 오냐나무로 인해 위험에 빠지게 된 주인공 준이, 수리, 그리고 동물들이 걱정을 먹어 없애주는 아냐벌레와 함께 두려움을 버리고 문제를 해결해가는 내용이다. ‘두려움은 마음에서 나오는 것, 소원은 비는 것이 아니라 이루어질 수 있도록 선언하는 것’이라는 철학이 녹아있는 작품이다.

공연 사진_사부작당 <향기장수 이야기>(5.27-28)

또한 대중들이 국악에 보다 쉽게 접근할 수 있도록 창작 국악극, 국악 창작곡 등 다양한 국악 콘텐츠를 제작하는 단체인 ‘사부작당’의 <향기장수 이야기>도 무대에 오른다. 겉모습만 보고 판단하는 뷰티풀 왕국의 왕자, 그리고 내면의 향기를 알려주는 향기장수와 신비한 요술 항아리 이야기를 통해 자신만이 가지고 있는 내면의 아름다움을 되돌아보게 하는 작품으로, 현재를 살아가고 있는 우리의 모습을 녹여내 잔잔한 감동과 교훈을 전할 예정이다.

국악을 기반으로 한 다채롭고 완성도 높은 음악극 작품들을 무대에 올리며 남녀노소가 즐길 수 있는 가족 공연으로 자리 잡은 <돈화문 음악극축제>의 두 작품은 가족과 함께 한 번쯤 생각해볼 만한 삶의 철학과 가치를 흥겨운 음악과 재미있는 이야기로 엮어내 다양한 연령층의 공감을 이끌어낼 예정이다.

2023년 서울돈화문국악당의 네 번째 기획공연 <돈화문 음악극축제>는 5월 20일부터 28일까지 매주 토요일 오후 2시와 5시, 일요일 오후 2시에 공연된다. 티켓은 전석 2만원으로 서울돈화문국악당 홈페이지와 인터파크티켓에서 예매할 수 있다. 

또한 가정의 달을 맞아 자녀 동반 3인 이상의 가족은 40% 할인, 만 6세 이하의 영유아와 초등학생 이상 만 24세 이하의 청소년은 각각 50%와 30% 할인 등 다양한 할인 혜택을 제공한다. 예매 및 공연문의는 서울돈화문국악당(www.sdtt.or.kr/ 02-3210-7001) 또는 인터파크티켓(www.ticket.interpark.com/ 1544-1555)로 하면 된다.

자료 제공_서울돈화문국악당

박세은 기자  newstage@hanmail.net

<저작권자 © 뉴스테이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