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4.2.23 금 16:38
상단여백
HOME 컬쳐 컬쳐일반
김문경의 해설과 함께 하는 ‘오페라가 들리는 48시간 이탈리아 여행’7월 1일(토) 오후 2시 예술의전당 IBK챔버홀

낭만과 서사, 사랑과 비극이 묻어난 대표적인 이탈리아 오페라 작품들을 특별한 가이드 김문경의 해설과 함께 48시간 동안의 이탈리아 여행으로 소개한다. 

2019년 성공적인 첫 런칭 이후 21년 두 번째 공연에서도 많은 사랑을 받은 공연이 새롭게 단장하여 올 여름 돌아온다. 이번 공연은 이탈리아 북부 지역을 다뤘던 시즌1의 대표 도시 ‘베네치아’, ‘밀라노’부터 남부 지역을 다룬 시즌2의 대표 도시 ‘로마’, ‘시칠리아’까지 네 지역의 이야기와 오페라가 모두 담겨있다. 

2011 퀸 엘리자베스 콩쿠르 아시아계 최초 우승자 소프라노 홍혜란을 비롯하여 국내외로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는 성악가 세 명이 보여주는 다채로운 연주와 이번 여행의 가이드 김문경의 특별한 해설로 베네치아, 밀라노, 로마, 시칠리아의 낭만적인 이야기까지 함께 만나보자.  

네 지역에 숨겨진 낭만적인 이탈리아 이야기

역사와 문화, 미식의 나라. 해마다 수많은 관광객들로 많은 이들에게 사랑받는 휴양의 도시, 이탈리아. 그 중에서도 이탈리아가 오페라의 시발점, 클래식의 본고장이라는 것은 빼놓을 수 없다. 

이번 여행의 핵심이기도 한 ‘오페라’를 배경으로 한 다양한 이야기들과 함께 소개될 도시는 푸치니를 대표하는 오페라 작품이 탄생한 밀라노(Milano) 와 물의 도시로 불리며 오페라의 거장 베르디와 깊은 관련이 있는 베네치아(Venezia), 이탈리아의 수도이자 세계적인 관광지인 로마(Rome) 그리고 지중해의 중심으로 불리며 이탈리아의 대표 지역으로 손꼽히는 시칠리아(Sicilia)이다. 

이번 공연은 관객들에게 사랑 받는 이탈리아 대표 작곡가 베르디와 푸치니의 작품인 <라 트라비아타>, <라보엠>, <리골레토> 등 다채로운 오페라 작품들 속 유명한 아리아들을 한 자리에서 선보일 예정이다. 이탈리아의 명소들과 함께 유명한 오페라 극장들과 숨겨진 도시 이야기들을 이번 공연의 특별한 가이드 김문경의 쉽고 재미있는 해설로 만나본다. 각각의 도시들과 더불어 지금까지 사랑받는 수많은 오페라 작품들을 집약하여 직접 이탈리아를 여행하는 느낌을 선사한다.

소프라노 홍혜란과 세 명의 성악가들 참여

3일간의 여행으로 계획되는 이번 공연은 밀라노와 베니치아를 시작으로 2일차에는 로마, 마지막 여행지로 시칠리아에서 여정을 마무리한다. 네 지역을 대표하는 아름다운 오페라를 퀸 엘리자베스 콩쿠르 아시아계 최초 우승자로 알려진 소프라노 홍혜란과 국내외에서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는 소프라노 김한나, 테너 김경호, 바리톤 최은석, 피아니스트 정태양의 연주로 만나볼 수 있다. 

실제 여행지의 풍경을 떠올릴 만큼 생생한 해설과 함께 아리아를 중심으로 흘러가는 이번 공연은 오페라 <라 트라비아타>, <리골레토> 등 대중적이고 많은 사랑을 받는 오페라 속 대표곡들을 중심으로, 소프라노와 테너의 대표적인 아리아들과 더불어 듀엣 곡까지 해설과 함께 들려줄 예정이다. 

자료 제공_(주)스톰프뮤직

박세은 기자  newstage@hanmail.net

<저작권자 © 뉴스테이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