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4.2.26 월 15:59
상단여백
HOME 컬쳐 컬쳐일반
전통공연예술 창작인큐베이팅 사업, 2023 ‘청춘만발’ 공모 3월 22일(수)~4월 16일(일) 이메일 접수

국립정동극장(대표이사 정성숙)은 2023 청년 전통공연예술 창작인큐베이팅 사업 <청춘만발> 참가 작품 공모 접수를 오는 4월 16일까지 진행한다. <청춘만발>은  2017년 청년 국악인큐베이팅 사업으로 시작해 신진 국악인발굴에 힘쓰며, 300여 명이 참여해 개성 넘치는 국악 창작팀들을 배출해 왔다. 

올해 7년째를 맞이하는 <청춘만발>은 ‘전통음악’ 중심에서 ‘전통공연예술’로 장르의 범위를 확장해 음악, 무용, 연희 등 다양한 전통예술 분야의 청년 예술인의 창작과정을 지원한다. 

<청춘만발> 참가는 열린 공모로 진행되며, 50분 이내 공연이 가능한 20세~35세 이하 청년 전통공연예술인(개인 또는 팀)이면 지원할 수 있다. 전통예술 장르의 순수 창작, 재구성, 장르 간 협업 등 다양한 형태의 작품으로 신청이 가능하다. 

서류와 영상 심사를 통해 1차 선정팀을 선발하며, 오는 8월 국립정동극장_세실에서 50분가량의 단독 공연을 지원한다. 1차 선정팀 전원에게는 작품 제작 연출 및 멘토링 지원과 국립정동극장의 무대기술, 기획 및 홍보마케팅 등의 시스템을 지원한다. 

단독 공연은 경연 형태의 2차 실연 심사로 이를 통해 우수 아티스트 2팀과 올해의 아티스트 1팀을 최종 선발한다. 경연 부분 8팀에게는 작품개발을 위한 창작지원금 200만원이 동일하게 제공되며, 최종 우수 아티스트 각 1팀에는 300만원을, 올해 최고의 아티스트 1팀에게는 500만원의 창작지원금이 추가 지원된다.

국립정동극장 대표이사 정성숙은 “올해 7주년을 맞은 <청춘만발>은 전통예술 지원 장르를 확대해 전통음악뿐 아니라 무용, 연희까지 지원에 나선다. 젊은 예술인들의 전통 창작에 대한 열정에 동력이 되었으면 한다.”며 사업에 대한 의지를 전했다. 

2023 <청춘만발>의 참가 접수는 4월 16일까지 진행된다. 국립정동극장 홈페이지(www.jeongdong.or.kr)에서 공모신청서를 다운받아 작성 후 이메일 접수하면 된다. (문의: 국립정동극장 문화사업팀 02-751-1941)

자료 제공_국립정동극장

박세은 기자  newstage@hanmail.net

<저작권자 © 뉴스테이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