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3.1.31 화 13:47
상단여백
HOME 뮤지컬
어쿠스틱밴드가 라이브로 참여, 창작뮤지컬 ‘바라던 ; 바다’11.12.(토) 17:00 – 11.13.(일) 15:00 부산문화회관 중극장

2022년 부산문화재단 청년연출가 지원 사업에 선정되어 쇼케이스로 선보였던 ‘바라던; 바다’가 청년연출가 지원 사업 최종 선정이 되어 오는 11월 12일(토)부터 11월 13일(일)까지 부산문화회관 중극장 무대에 오른다. 

1998년, IMF로 인해 사업이 망하게 된 우식이의 집. 어느 날, 최수환(우식의 아버지)과 이영숙(우식의 어머니)은 심하게 다투고 최수환은 집을 나가게 된다. 그 길로 무작정 최우식을 데리고 부산으로 내려온 이영숙. 그곳에서 이영숙이 엄마라고 부르는 할머니를 만나게 된다. 그렇게 부산 생활을 시작하게 된 이영숙과 최우식. 그리고 우식의 존재조차 몰랐던 할매. 부산에서 새로운 학교로 전학 간 우식은 엄석대와 오수정, 어딘가 모르게 끌리는 송여빈을 만나 친구가 된다.

친구들과 바닷가에 간 우식이는 석대와 수정의 아픔을 듣게 되지만 아빠에게 받은 상처로 공감을 못 하게 되고 그 모습을 본 송여빈은 화를 내며 그 자리를 피한다. 최우식은 송여빈을 뒤따라 가고, 혼자 슬퍼하는 여빈의 모습을 보게 된다. 무거운 마음으로 집에 돌아온 최우식은 기억 저편에 묻어두었던 아빠와의 모습이 담긴 비디오테이프 하나를 발견하고, 무언가를 깨닫는다. 우식이는 아빠도 같은 기분을 느끼길 바라며 수환에게 테이프를 보내고 최수환은 영상을 보며 자기의 모습을 되돌아보게 된다. 

뮤지컬 ‘바라던; 바다’는 기존의 극단에서 만든 작품이 아닌 이 작품을 위해 모인 배우들과 스텝들이 합심하여 부산에서 만든, 부산 배우,스텝들이 참여한 오리지널 부산 창작 뮤지컬이다.

밴드 라이브 연주, B-boy 등 다양한 볼거리로 가득한 1998년 그 시절의 부산의 향수를 느끼고, 한 가족의 이야기를 들여다보며 관객들에게 재미와 감동을 선사한다. 어쿠스틱 밴드와 함께 극을 이끌어가며 더욱 생동감 있는 무대를 기대해 볼 만하다.

이 공연의 티켓은 전석 25,000원으로 플레이티켓(www.playticket.co.kr)에서 단독예매 진행 중이다.

자료 제공_플레이티켓

박세은 기자  newstage@hanmail.net

<저작권자 © 뉴스테이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