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3.9.22 금 17:36
상단여백
HOME 컬쳐 컬쳐일반
프리마켓과 공연을 함께, 광진문화재단 ‘나루랑 버스킹’ 개최9월 2일(금)부터 10월 28일(금)까지 나루아트센터 야외광장
사진_광진문화재단 <나루랑 버스킹> 포스터

(재)광진문화재단(사장 한진섭)이 나들이의 계절 가을을 맞아 오는 9월 2일(금)부터 10월 28일(금)까지 나루아트센터 야외광장에서 ‘나루랑 버스킹’을 개최한다.

이번 행사는 전문 프리마켓 활동 그룹인 ‘건대프리마켓’과 함께하는 행사로 매주 금요일 오후 2시 30분부터 7시 30분까지 나루아트센터 야외광장에서 진행될 예정이다.

올해로 2회째를 맞은 ‘나루랑 버스킹’은 어린이대공원부터 뚝섬한강공원에 이르는 능동로 일대를 문화와 예술이 숨쉬는 거리로 탈바꿈하기 위해 마련되었으며, 2022년 상반기(4월~7월)에는 총 24팀이 참여해 구민들의 일상에 예술을 선사한 바 있다.

하반기 ‘나루랑 버스킹’에는 2020년, 2021년 선발된 아티스트 40팀이 포크, 재즈, 뮤지컬, 마술 등의 공연을 선보일 예정이며, 세부 출연진은 광진문화재단 공식 홈페이지(www.naruart.or.kr) 및 전화(02-2049-4700)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건국대학교 분수광장에서 매주 토요일 오후 진행되고 있는 ‘건대프리마켓’은 건국대학교 출신 동문 및 지역 주민으로 구성된 운영위원회를 기반으로 2014년부터 지속되고 있다.

지역 예술가 작품 및 수공예품은 물론 각종 체험 프로그램을 통해 서울 동북권 대표 프리마켓으로 자리 잡고 있으며, 2022년에는 ‘건대프리마켓 토요일 오후’라는 새로운 브랜드로 지역과 소통하고 있다. 프리마켓 참여에 관한 자세한 사항은 공식 카페(https://cafe.naver.com/kfmarket) 및 인스타그램(@kfmarket)을 통해 확인하면 된다.

한진섭 광진문화재단 사장은 ”지난 상반기에는 약 2천여 명의 구민들이 ‘나루랑 버스킹’을 찾아주었다. 하반기에도 공연, 프리마켓 등 일상에서 예술을 접할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을 준비했으니 많은 참여 부탁드린다.“며 ”앞으로도 나루아트센터 야외광장은 물론 능동로 일대가 문화/예술이 숨 쉬는 거리가 될 수 있도록 적극 노력하겠다.“라고 전했다.

한편, 2015년 11월 출범한 (재)광진문화재단은 나루아트센터 및 광진어린이공연장을 기반으로 예술성과 대중성을 겸비한 공연, 전시 및 교육 프로그램을 기획·운영하며 문화예술을 통한 지역 주민과의 만남을 위해 적극 노력하고 있다. 또한 지역 특성에 맞는 신규 콘텐츠 사업과 지역문화 네트워크를 연계하며, 생산하는 문화공간으로 거듭나기 위한 다양한 사업들을 추진 중이다.

자료 제공_(재)광진문화재단

박세은 기자  newstage@hanmail.net

<저작권자 © 뉴스테이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