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2.9.30 금 22:45
상단여백
HOME 컬쳐 컬쳐일반
패션쇼장을 무대 위에 옮기다, 연희해체프로젝트 ‘긴’5월 13~14일, 서울남산국악당 크라운해태홀

서울남산국악당과 리퀴드사운드의 첫 번째 연희해체프로젝트 ‘긴’을 오는 5월 13일과 14일, 양일간 공동기획으로 선보인다.  

‘긴’은 길놀이가 연상되는 긴 공간을 현대적 무대기법으로 해석하고 연희의 새로운 가능성을 찾는 공연이다. 전자음악에 맞춰 전통 연희를 해체하고 재조합해 연희의 아이덴티티를 만들어가는 이번 공연은 연희자가 입는 복식의 다섯 가지 ‘오방색’을 주제로 공연이 펼쳐진다. 

무용수들은 악기 및 부포, 상모 등의 오브제를 악세서리처럼 착용해 긴 무대를 모델처럼 왕복하며 연희를 변형시킨다. 특별히 붉은색의 폭발적인 에너지를 ‘사자춤’을 통해 표현하는 부분이 눈여겨 볼만한 포인트다. 

본 공연에서 관객들은 마치 패션쇼장에 온 것처럼 무대를 가운데 두고 양쪽으로 마주 보고 앉아 감상하게 된다. 스스로 주체가 되어 연희가 해체 및 재결합을 반복하는 과정을 함께할 수 있으며 전통과 현대를 넘나드는 무용수들과 함께 연희의 다채로운 모습을 발견할 수 있다.

리퀴드 사운드 측은 “전통 연희가 동시대의 공연이 되기 위해서 어떤 실험을 할 수 있을까? 연희의 중심 요소, DNA는 무엇이고 현대의 색깔에 맞게 어떻게 변화시킬 수 있을까?”라는 고민 끝에 탄생한 공연이라고 밝혔으며 “색다른 시각에서 연희자들의 몸짓과 발림을 바라보는 아주 특별한 시간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본 공연은 서울남산국악당 크라운해태홀에서 5월 13일 오후 7시 30분, 14일 오후 5시 2회에 걸쳐 진행된다. 예매는 인터파크를 통해 가능하며 티켓가격은 3만 원이다. 경로 할인, 복지 할인, 예술인 할인, 청소년 할인, 단체 할인 등이 가능하다. 자세한 내용은 남산국악당 홈페이지(https://www.hanokmaeul.or.kr)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자료 제공_서울남산국악당

박세은 기자  newstage@hanmail.net

<저작권자 © 뉴스테이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