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4.5.27 월 12:12
상단여백
HOME 댄스
구로문화재단, 새로운 희극발레 ‘돈키호테’ 공연12월 10일~11일, 구로아트밸리 예술극장

(재)구로문화재단(이사장/이 성)은 12월 10일부터 11일까지 양일간 발레 ‘돈키호테’를 구로아트밸리 예술극장에서 선보인다.

‘돈키호테’는 스페인 작가 세르반테스(Miguel de Vervantes Saavedra,1547~1616)의 소설 '돈키호테 데 라만차'(1615)의 일부 에피소드들을 기반으로 한 희극발레이다. 발레 ‘돈키호테’는 원작의 이야기를 각색하여 키트리아와 바질리오의 사랑을 돕는 조력자로서의 돈키호테를 그려내며, 이 시대가 필요로 하는 정의롭고 진실된 로맨티스트로서의 돈키호테를 만나게 한다. 

구로아트밸리 예술극장에서 M발레단이 선보이는 이번 무대는 새로운 프로덕션과 함께 국내에서는 거의 시도되지 않은 클래식 발레의 재안무화를 선보이고자 한다. 또한 관객들의 몰입도를 위해 작품을 2막으로 구성, 기존의 ‘돈키호테’와는 확연히 다른 속도감을 보여줄 예정이다. 

또한 국립발레단 부예술감독을 역임했던 문병남 예술감독을 주축으로, 화려한 캐스팅과 독보적인 기량들의 만남으로 관객들의 기대를 받고 있는 작품으로 대한민국 대표 발레리나이자 (전)국립발레단 주역 무용수 김지영과 (전)국립발레단 솔리스트 정영재가 키트리아와 바질리오의 역으로 만나 화려한 테크닉과 독보적인 파드되의 기량을 선보일 예정이다. 

본 공연은 ‘2021 문예회관과 함께하는 방방곡곡 문화공감’ 문예회관·예술단체 공연 콘텐츠 공동제작·배급 프로그램의 일환으로 ‘(재)구로문화재단,(재)강동문화재단, 강릉아트센터,(재)수성문화재단 수성아트피아’ 네 개의 기관이 사업비의 일부를 문예진흥기금으로 지원 받아 역할을 분담하여 추진하고, M발레단이 작품 콘텐츠를 제작한다.

(재)구로문화재단은 본 공연 운영 시 ‘방역패스’, ‘좌석 거리두기’ 등을 적용하여 관객 및 출연진들의 안전한 공연이 진행될 수 있도록 방역 수칙을 철저히 준수하여 준비하고 있다.

서울문화재단, 한국문화예술위원회가 후원하며 초등학생이상 관람가로, R석 5만원, S석 3만원에 관람이 가능하며 구로문화재단 홈페이지(www.grartsvalley.or.kr)와 인터파크(ticket.interpark.com)에서 예매 가능하다. (문의: 구로문화재단 02-2029-1722)

박세은 기자  newstage@hanmail.net

<저작권자 © 뉴스테이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