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2.1.27 목 08:48
상단여백
HOME 연극
세 광대가 들려주는 연극 ‘환상동화’ 12월 재연 확정12월 14일(화)부터 국립극장 달오름극장
사진=연극 <환상동화> / 제공=㈜스토리피

세 광대가 들려주는 이야기 연극 ‘환상동화’가 오는 12월 14일(화) 국립극장 달오름극장에서 공연한다. 사랑광대, 전쟁광대, 예술광대가 펼치는 한스와 마리의 이야기로 올겨울을 감동으로 채울 예정이다. 

연극을 이끄는 광대들은 자신이 선호하는 주제의 동화를 구연하기 위해 이야기 속에 자연스럽게 침투하며 각양각색의 모습을 보여준다. ‘사랑’, ‘전쟁’, ‘예술’에 대한 이야기를 보여주려고 자신의 의견을 강하게 내세우던 광대들은 서로 부딪히는 모습을 가감 없이 드러내며 웃음을 유발한다. 한참 동안 언쟁을 하던 이들은 전쟁 속 피어난 예술가들의 사랑 이야기를 들려준다. 그리고 전쟁으로 비유되는 차가운 현실 속에서 살아가는 관객에게 마음을 움직이는 작은 이야기가 삶을 변화시킬 수 있음을 보여준다.

연극 ‘환상동화’는 ‘쿠로이 저택엔 누가 살고 있을까’, ‘어쩌면 해피엔딩’, ‘그레이트 코멧’ 등 많은 관객의 사랑을 받는 김동연 연출의 데뷔작으로 2003년 초연부터 지금까지 오랜 기간 사랑받는 작품이다. 고전 명작을 인용한 깊이 있는 대사들과 탄탄한 스토리로 끓어오르는 감정을 전달하며 다채롭게 선사하는 마술, 음악, 마임, 무용 등의 퍼포먼스로 환상적인 분위기를 제공한다.

연극 ‘환상동화’는 오는 12월 14일(화)부터 국립극장 달오름극장에서 공연된다.

박세은 기자  newstage@hanmail.net

<저작권자 © 뉴스테이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