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1.10.22 금 11:38
상단여백
HOME 뮤지컬
정조대왕의 원대한 개혁! 수원시립공연단 창작뮤지컬 ‘즐풍목우’11월 20일부터 21일까지 수원SK아트리움 대공연장

수원시립공연단이 수원특례시 출범 특별기념공연으로 11월 20일부터 21일까지 창작 뮤지컬 ‘즐풍목우(櫛風沐雨)’를 선보인다. 창작 뮤지컬 ‘바리’, ‘정조’, ‘독립군’의 연이은 성공으로 창작 뮤지컬의 메카로 불리는 수원시립공연단의 2년 만의 창작공연이라는 점에서 큰 기대를 모으고 있다. 

정조와 그의 친위부대 ‘장용영’이 만들고 싶었던 새로운 조선

창작 뮤지컬 ‘즐풍목우(櫛風沐雨)’는 정조대왕의 정치, 경제, 군사개혁 중 군사개혁에 대한 이야기로, 조선 최고의 정예부대 ‘장용영(壯勇營)’ 창설을 소재로 정조시대 정치적 배경과 역사에 픽션을 가미한 사극 뮤지컬이다. 
 
아버지 사도세자의 그늘에서 벗어나지 못하는 정조가 그를 노리는 정적들 사이에서 군사개혁을 통해 새로운 조선의 역사를 어떻게 써내려 갔는지, 조선의 24대 군주 정조가 장용영과 함께 이루고자 했던 새로운 세상이 무엇인지 역사를 되짚어 보고자 한다. 또한, 군사들의 전투장면과 야간군사훈련(야조, 夜操)등 역대급 스케일의 무대와 시원한 액션은 관객들에게 다양한 볼거리를 선사할 것이다.

‘즐풍목우(櫛風沐雨)’를 위해 뭉친 실력파 창작진들의 면면은 이번 작품의 수준을 더욱 기대하게 한다. 뮤지컬 ‘엄마를 부탁해’, 연극 ‘넓은 하늘의 무지개를 보면 내 마음은 춤춘다’ 등 예술적이면서도 대중적인 감각을 갖춘 스타 연출가 구태환 수원시립공연단 예술감독이 연출을 맡고, 대한민국 연극대상과 동아연극상 작품상 수상으로 연극계의 떠오르는 극작가로 인정받고 있는 이미경 작가가 극을 집필했다. 여기에 뮤지컬 ‘영웅’, ‘마리 앙투아네트’, ‘모차르트!’ 등 뮤지컬 안무로 정평이 난 이란영 안무가가 합류하여 작품의 풍성함은 물론 완벽한 시너지를 보여준다. 

작품의 중심인 주인공 ‘정조’ 역에는 뮤지컬 ‘1976 할란카운티’, ‘머더 발라드’, ‘광화문연가’, ‘두 도시 이야기’ 등에 출연하며 강렬하면서도 섬세한 연기를 보여준 뮤지컬 스타 ‘이건명’이 캐스팅되어 뮤지컬 팬들의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또한, 부드러운 카리스마와 탄탄한 연기로 무대를 휘어잡는 배우 박소연 등 30여 명의 배우들과 수원시립공연단 단원들이 관객의 마음을 울리는 감동의 하모니를 보여줄 예정이다.

수원시립공연단 제16회 정기공연 창작 뮤지컬 ‘즐풍목우(櫛風沐雨)’는 11월 20일부터 21일까지 이틀간 수원SK아트리움 대공연장에서 펼쳐진다. 공연예매는 10월 18일부터 인터파크티켓에서 이루어진다. 공연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수원시립예술단 홈페이지(http://www.artsuwon.or.kr)와, 공식 SNS 등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박세은 기자  newstage@hanmail.net

<저작권자 © 뉴스테이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