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1.9.17 금 10:35
상단여백
HOME 뮤지컬
부산시립극단 특별공연 가족뮤지컬 ‘미운오리새끼’ 9.28(화)~10.23(토)까지 부산문화회관 사랑채극장

2021년 부산시립극단은 ‘to my family, from my family (’가족에게, 가족으로부터)’라는 콘셉트로 특별공연 가족뮤지컬 ‘미운오리새끼’ 공연을 부산문화회관 사랑채극장에서 9.28(화)~10.23(토)까지 오전 11시에 선보인다.  

안데르센의 원작 동화들은 다양한 은유와 상징을 품고 있는 것이 특징으로, 특히 대중들에게 널리 알려져 있는 ‘미운오리새끼’는 안데르센의 자전적 이야기로 여겨지는 만큼 이야기가 뿜어내는 감성의 깊이가 사뭇 다르게 느껴진다. 

부산시립극단의 특별공연으로 제작되는 가족뮤지컬 ‘미운오리새끼’는 전통적 해석 중 하나인 ‘자아 찾기’를 현대적인 시각에서 풀어내 보려고 했으며 각색 또한 변화된 주제에 맞춰 진행하였다. 극중 노래 8번 ‘백조이면서 오리’에서 ‘백조로 태어났지만 오리가 되었어요’, ‘우린 서로 다르지만 결국 모두 같아요’라는 구절은 작품의 주제를 명확히 드러내는 노랫말이다. 

시립극단 예술감독이자 연출 김지용은 “초등학생을 대상으로 하는 공연이라 해서 굳이 밝고 명랑한 분위기만을 내려고 하지 않았다. 오히려 관객들이 아기백조의 좌절과 슬픔을 느끼길 원하며 그것이 ‘공감’으로 이어졌으면 좋겠다.”라고 전했다. 시립극단 배우들 역시 코로나로 인해 단절되어 가는 사회적 분위기를 극복하는 회복의 기회가 되기를 바라는 마음으로 이번 공연을 준비하고 있다. 

본 공연은 거리두기 좌석제로 9월 28일(화)부터 10월 23일(토)까지 부산문화회관 사랑채 극장에서 평일과 토요일 오전 11시 진행되며 관람료는 전석 10,000원으로 부산문화회관 홈페이지 및 전화로 예매가 가능하다.  

 

 

박세은 기자  newstage@hanmail.net

<저작권자 © 뉴스테이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