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1.10.28 목 09:54
상단여백
HOME 연극
대학로 대표 소극장 축제, 제9회 서울단편극페스티발 개최9월 21일부터 30일까지 동숭무대소극장


 
제9회 서울단편극페스티발이 9월 21일부터 30일까지 동숭무대소극장에서 개최된다.

서울단편극페스티발은 2013년 Fun한 사랑이야기 제작을 시작으로 2014년 3개의 연극 예술단체가 참여하여 자생적으로 출발했고, 지금의 페스티벌의 형태를 갖춘 행사로 거듭나게 됐다. 이후 지난 8회에 이르기까지 약 30여 단체의 700여 명의 창작자가 참가하고 약 10,000여 명의 관객이 축제를 찾았다. 

서울단편극페스티발은 대학로 소극장 축제에 활력을 불어넣고, 신진연출가들의 발표의 장을 마련해 주는 등 우리 문화예술계의 의미 있는 대학로 대표 소극장 축제로 자리 매김하고 있다.

올해는 6개의 단체 6작품 참여하여 소통의 장으로 9월 21일부터 30일까지 연극 축제가 펼쳐진다. 9월 21일부터 23일까지 극단 동숭무대의 ‘절대사절’(작-선욱현, 연출-구은홍, 배우- 박범준, 강여진, 박영선)과 창작집단 지구옆동네의 ‘이탈’(작,연출-최현서, 배우-김태연, 한상길, 김민우, 하웅환, 이현영 출연)이 공연된다.

9월 25일부터 26일까지는 좋은희곡읽기모임의 ‘사곡리49’(작-존 머리,재창작-강제권, 예술감독-장용철, 연출-강제권, 배우-김소율, 강제권, 이지혁, 김진아, 정해린, 곽유평, 박해란이 출연)과 연극집단 반의 ‘하이웨이’(작 -김태형), ‘전하지 못한 인사’ (작-유희경), (연출-장용철, 배우-송지나, 임기현, 김희애, 이종관, 박양지 출연)이 공연된다.

9월 28일부터 30일까지는 극단 B급박물관 개관, 비로소의 ‘체홉 단편 부수기-분노가 빗발친다’(작-안톤 체홉, 원작-곰/드라마, 재구성-한재진, 연출 -한재진, 배우-이진샘, 윤기환, 한재진, 이조은, 이혜진, 이보라, 이어소 출연)과 극단 인간극장의 ‘GPGP표류기’(작,연출-신지혜, 배우-김산, 노덕윤, 박범찬, 박소정, 유수민, 장성훈 출연)이 공연된다.

제9회 서울단편극페스티발은 진정한 연극예술발전의 방향성을 제시함과 동시에 군더더기 없는 짧은 희곡으로 단편극의 묘미, 연극의 진수를 관객분들께 소개하고자 하는 또 다른 목적이 있다.

이번 축제에는 대학로 극단의 힘든 여건 속에서 순수 예술 연극에 대한 열정과 눈물겨운 헌신으로 살아가는 시대의 연극인들이 참여했다. 코로나19, 사회적거리두기 4단계, 신종변이의 등장 등 불안정한 미래와 판데믹 시대, 생존을 위협받는 비정상적인 경제 환경 등의 상황에도 굴하지 않는 모습을 보여주고자 한다. 

제9회째를 맞은 서울단편극페스티발은 의미 있는 상생과 공존을 이야기하며 시대의 연극이 순수 예술로써 멈출 수 없는 분명한 이유를 관객들과 함께 소통하며 전할 예정이다.

박세은 기자  newstage@hanmail.net

<저작권자 © 뉴스테이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