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1.11.29 월 14:04
상단여백
HOME 연극
서울시극단 숏폼 연극 ‘천만 개의 도시’, 연습 현장 사진 공개2021.9.3.(금) ~ 9.19.(일) 세종M씨어터

세종문화회관 산하 서울시극단(단장 문삼화)은 오는 9월 3일 개막을 앞둔 연극 ‘천만 개의 도시’의 연습 현장 사진을 공개하며 개막 초읽기에 들어갔다.

연극 ‘천만 개의 도시’는 서울을 모티브로 하여 개개인이 느끼는 서울, 도시의 모습을 담아내고자 기획된 작품이다. 평범하고 사소한 삶의 단편적 모습을 무대 위에 올리기 위해 지난 1년간 국적, 성별, 장애 유무를 떠난 사전 리서치와 시민 인터뷰를 진행하여 다양한 서울의 이야기를 취합하였다. 또한 이를 바탕으로 작품 개발 단계에서 일상의 삶을 외국인, 장애인 배우 등 다양한 배우가 출연하며 자연스럽게 표현하였으며 연습과정부터 공연 관람 환경까지 배리어 프리(Barrier Free)로 함께 진행되었다.

공연은 실제하는 시민들의 삶을 가져와 재창조하였다. 사전에 진행된 리서치 프로젝트를 통해 만난 서울시민의 인터뷰에서 인물, 장소, 스토리 등의 요소들을 가져와 개별로 해체하고 재조립하며 47개의 장면, 100개의 캐릭터로 만들었다.

각 장면의 구성은 연극적으로 풀어낸 숏폼(short-form)컨텐츠로 볼 수 있다. 최근 많이 소비되는 짧은 분량의 영상 콘텐츠처럼 이번 공연은 각 장면의 길이가 짧게 구성되어 있으며 연관된 흐름 없이 다양한 이야기가 펼쳐진다.  짧지만 명료한 스토리는 관객이 그 순간의 장면에 몰입하고 눈에 보이는 장면과 등장하는 인물들의 이야기에만 집중 할 수 있게 한다. 이러한 구성을 통해 공연은 관객들을 순간에 집중하게 하고, 즉각적인 감상들을 이끌어낸다. 이렇게 47개의 장면을 통하는 동안 관객들은 결국 우리의 일상에 대한 생각으로 도달한다.

공개된 연습 사진에서는 평범한 도시의 모습이 표현된 장면들을 찾아볼 수 있다. 무대 위에 등장하는 캐릭터는 식당 손님, 버스 승객, 행인 등의 인물부터 연못의 잉어와 길 위의 고양이까지 포함된다. 또한 각 장면 속 배우들의 캐릭터는 이야기를 나누거나 자신이 주인공으로 등장하는 장면 이외에도 무대 위에 계속 머무른다. 다른 장면들 속에서도 각자의 삶의 순간을 이어 나가며, 타인이 주목하지 않는 순간에도 각자의 인생은 이어져 나감을 보여준다.

연극 ‘천만 개의 도시’ 공연 예매는 세종문화회관 홈페이지 및 주요 예매처를 통해 가능하며 수어, 음성해설 공연(9월 4,5,7,9,10일 총 6회)은 전화 예매(02-399-1133)만 가능하다. 14세 이상(중학생 이상)관람가이고, 좌석 운영은 코로나19 방역 상황에 맞춰 거리두기 좌석제로 운영된다.

자료 제공_세종문화회관

박세은 기자  newstage@hanmail.net

<저작권자 © 뉴스테이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