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1.9.23 목 17:09
상단여백
HOME 연극
스릴러 연극 페스티벌, 2021 제5회 ‘미스터리스릴러전’7월 28일부터 8월 22일까지 대학로 소극장혜화당

2021 제5회 미스터리스릴러전이 오는 7월 28일부터 8월 22일까지 대학로 소극장혜화당에서 공연된다.

미스터리스릴러전은 소극장혜화당의 여름시즌을 대표하는 장르 페스티벌로 그간 단순한 호러 장르와 차별화된 스릴러 작품들을 선보여왔다. 올해는 4팀의 작품이 각각 신작 2편과 우수레퍼토리작 2편으로 구성돼 한 달간 공연된다.

공연 첫 주(7/28~8/1)에는 극단 드란의 ‘나의 이웃’(작/연출 신영은)이 관객을 만난다. 이웃이라 불리는 이들이 아무렇지 않게 던지는 말의 힘을 차갑고도 정확하게 포착하며 일상에서 벌어지는 폭력을 다루는 작품은 기존 스릴러 장르의 전형적인 공식을 무너뜨렸다는 평을 받은 바 있다.

둘째 주는(8/4~8/8) 환경오염과 기후위기를 환경재난 스릴러로 독특하게 그려낸 극단 평행의 작품, ‘언제부턴가 하늘에서 까만눈이 내리기 시작했다‘(작/연출 허윤영)가 공연된다.

셋째 주(8/11~8/15) 작품은 극단 이유의 ‘식물인간‘(작 강동효, 연출 조우현)이다. 학교폭력으로 지옥과 같은 삶을 살던 주인공이 어느 날 의도치 않게 자신을 괴롭히던 한 소녀를 건물 옥상에서 밀어버리며 펼쳐지는 이야기로 학교폭력을 중심으로 한 스토리를 스릴러적 문법으로 풀어낸다.

공연은 넷째 주 (8/18~8/22)는 극단 동네풍경의 독살식구‘(작/연출 김규남)를 끝으로 막을 내린다. 가장 가까운 ‘가족’을 주제로 가족이라는 존재가 두려움과 혐오의 대상으로 바뀌는 순간의 서스펜스를 스릴러적 서사를 통해 극대화한 작품이다.

2021 제5회 미스터리 스릴러전의 티켓은 플레이티켓, 대학로티켓닷컴, 인터파크에서 예매할 수 있다.

박세은 기자  newstage@hanmail.net

<저작권자 © 뉴스테이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