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1.10.28 목 09:54
상단여백
HOME 연극
극단 초인 명작 연극시리즈Ⅰ ‘타이피스트’5월 29일~30일, 6월 5일~6일 꿈의숲아트센터 퍼포먼스홀

세종문화회관 꿈의숲아트센터(사장 김성규)와 상주예술단체인 극단 초인(대표 박정의)은 5월 29일~30일, 6월 5일~6일, 총 4회에 걸쳐 꿈의숲아트센터 퍼포먼스 홀에서 연극 ‘타이피스트’를 선보인다.
 
강북시민들의 문화예술 향유공간인 꿈의숲아트센터는 북서울꿈의숲 내 위치한 예술공간이다. 극단 ‘초인’은 2021년 서울문화재단 공연장 상주단체 육성지원 사업을 통해 꿈의숲아트센터 상주예술단체로 선정되어, ‘타이피스트’를 시작으로 총 5편의 공연을 무대에 올릴 예정이다.

극단 ‘초인’이 올해 처음으로 선보이는 연극 ‘타이피스트’는 미국 극작가 머레이 쉬스갈의 1960년 작품이다. 극 속의 하루는 인생을, 비좁은 사무실은 세상을 은유한다. 몇 년째 타이피스트로 일하고 있는 실비아와 신입 타이피스트 폴을 주인공으로 현실에 만족하지 못한 채 수많은 일탈을 꿈꾸지만, 자신들이 처한 현실로부터 한 발짝도 벗어나지 못하는 모습을 그려내며 관객들에게 인생의 의미를 묻는다.

특히 이번 공연은 ‘타이피스트’를 완전히 다른 스타일로 해석한 두 개의 무대로 올려 골라 보는 재미를 준다. 극단 초인은 워크숍을 통해 ‘타이피스트’를 5개의 작품으로 발표한 뒤, 그 중 엄선한 두 개의 작품을 서로 다른 스타일의 움직임 연극으로 만들었다.

첫 번째 공연팀은 캐릭터를 표현하는 코믹한 움직임에 빠르고 경쾌한 리듬을 붙여 ‘타이피스트’를 유쾌한 코믹 음악극으로 선보일 예정이다. 감칠맛 나는 연기와 폭소를 터뜨리게 만드는 코믹한 상황들이 이어지며 흡입력 있게 관객을 무대로 끌어들인다. 두 번째 공연팀은 두 개의 테이블과 탭댄스, 현대무용의 다양한 동작을 활용해 감정을 움직임으로 표현하는 감성 무용극 형태로 작품을 선보인다.  

‘타이피스트’는 2021년 꿈의숲아트센터 상주단체 매칭 및 극단 초인의 명작연극시리즈 오픈을 기념해 전석 무료공연으로 진행한다. 신청은 세종문화회관 홈페이지 (www.sejongpac.or.kr) 및 극단초인 예매처(Http://han.gl/7zx9W)에서 접수 가능하다.

자료 제공_세종문화회관

박세은 기자  newstage@hanmail.net

<저작권자 © 뉴스테이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