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1.9.17 금 10:35
상단여백
HOME 뮤지컬
배리어 프리 뮤지컬 ‘헬렌 앤 미’, 전석 무료 공연7월 8일(목) ~ 9일(금) 안산문화예술의전당 달맞이극장

헬렌 켈러와 앤 설리번의 유년 시절 이야기는 물론, 이후 사회활동가로서의 성장과 갈등, 우정을 당시에 시대상과 함께 담아낸 극단 걸판의 뮤지컬 ‘헬렌 앤 미(Helen Anne Me)’가 안산문화예술의전당 달맞이극장에서 7월 8일과 9일 양일간 오후 3시, 7시 총 4회 전석 무료로 공연된다.

배리어 프리 프로그램이 운영되는 이번 공연은 공연 중 무대와 극장 로비에 수어 통역을 지원하고, 점자 리플릿을 제작하는 등 장애인의 문화예술 향유 기회 확대를 통한 문화 향유권 신장에 기여하고자 노력한다.

한편, 릴랙스 퍼포먼스 적용으로 기존 관람 환경이 낯선 관객 분들도 편안하고 즐겁게 관람 할 수 있는 배려와 공감이 있는 공연 관람 방식을 선보여 장애인과 비장애인 모두 포용적이고 친근한 관람 환경을 조성하고자 한다.

개별 예약에 앞서 현재 장애인 단체 관람 예약을 모집 중에 있다. (단체관람 문의: 극단 걸판, 031-439-6154, gulpan@daum.net) 개별 예약은 네이버 폼(http://naver.me/5MU2jTKy)을 통해 진행되며, 1차 오픈은 6월 1일 (화) 오후 12시 장애인, 장애인 가족, 돌봄 종사자 관객을 대상으로, 2차 오픈은 6월 8일 (화) 오후 12시 1차 오픈 대상자를 포함한 비장애인 관객을 대상으로 한다.

객석은 관람의 편의와 코로나 19 확산 방지를 위해 두 좌석, 두 칸 띄어 앉기로 오픈한다. 올 2월 안산 공연을 통해 관객들에게 따뜻한 감동을 선사한 뮤지컬 ‘헬렌 앤 미’는 2021년 장애인 문화예술 지원 사업 선정작으로, 극단 걸판이 주최/주관하고 문화체육관광부, (재)한국장애인문화예술원의 후원으로 진행된다.

박세은 기자  newstage@hanmail.net

<저작권자 © 뉴스테이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