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1.11.26 금 13:05
상단여백
HOME 연극
‘2021 국립극장 창극아카데미’, 수강생 모집혼합형(대면·비대면) 학습 방식으로 15주간 진행

국립극장(극장장 김철호)은 3월 22일(월)부터 청소년 대상 창극 교육 프로그램 ‘2021 국립극장 창극아카데미’ 수강생을 모집한다. 초등학교 4학년부터 중학교 2학년까지 청소년을 대상으로 하는 이번 프로그램은 대면 교육과 비대면 교육을 병행하는 혼합형 학습 방식으로 4월 24일(토)부터 8월 15일(일)까지 15주간 진행된다.

‘2021 국립극장 창극아카데미’ 주제는 판소리 ‘수궁가’다. 바다 밖 육지에서 일어나는 이야기를 상상해보는 등 창의력을 끌어내는 수업이 마련될 예정이다. 안숙선 명창을 필두로 판소리·연극·무용 등 다양한 분야의 전문가가 강의를 이끈다.

안숙선 명창은 판소리 ‘수궁가’를 주제로 총 두 번의 마스터클래스를 펼치고, 국립창극단 단원 서정금과 젊은 소리꾼 장지원이 판소리 기초를 가르친다. 또한 극단 조각바람 동인 송재영이 연극놀이, 서울문화재단 어린이 창의예술교육 예술가 교사 최유리가 무용, 극단 북새통 단원 윤혜진이 음악 강의를 맡는다. 수료공연 연출은 국립국악관현악단의 어린이 음악극 ‘아빠사우루스’의 연출가 최여림이 맡는다.

마지막 강의인 8월 15일(일) 수업은 수료공연으로 펼쳐진다. 수강생들은 청소년의 시선으로 각색한 판소리 ‘수궁가’를 국립극장 달오름극장 무대에 올린다. 전체 교육과정은 코로나19 단계별 대응지침에 따라 유연하게 대처할 예정이다.

국내 유일의 청소년 대상 창극 교육 프로그램인 ‘국립극장 창극아카데미’는 2013년 신설된 이후, 자라나는 세대에게 전통문화에 대한 이해와 관심을 높이고 나아가 미래 국악인 양성에도 기여해 왔다. 안숙선 명창을 비롯한 최고의 강사진에게 전통예술을 놀이처럼 즐겁게 배울 수 있다는 점이 큰 장점이다.

‘2021 국립극장 창극아카데미’ 모집기간은 3월 22일(월)부터 4월 16일(금)까지며, 신규 수강생과 기존 수강생을 각각 8명씩 선착순 모집한다. 자세한 내용은 국립극장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박세은 기자  newstage@hanmail.net

<저작권자 © 뉴스테이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