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4.3.4 월 17:45
상단여백
HOME 뮤지컬
쥬크박스 뮤지컬, ‘新 행진, 와이키키!’가 돌아왔다

 

쥬크박스 뮤지컬, ‘新 행진, 와이키키!’가 오는 6월7일(토)부터 6월15일(일)까지 ‘국립극장 해오름극장’에서 화려한 막을 올린다. 이번 공연은 ‘행진, 와이키키 브라더스’에서 ‘新 행진, 와이키키!’로 제목을 바꾸고 새로운 모습을 선보인다.

뮤지컬 ‘新 행진, 와이키키!’의 제작사 ‘서울뮤지컬컴퍼니’는 ‘영화 ‘와이키키 브라더스’의 모티브를 차용해 뮤지컬을 제작하였으며 특히 이번에는 기존의 작품 2막을 전면 수정하여 작품의 완벽성을 더했다‘고 밝혔다. 또한 이번 공연에서는 각 등장인물들의 배역 이름도 변경되었으며 레드 제플린의 ‘Stairway to heaven’, 자우림의 ‘하하하쏭’, 들국화의 ‘그것만이 내 세상’ 등의 뮤직 넘버들이 추가되어 공연의 재미를 더할 것이다.

- 뮤지컬계의 소문난 실력파 배우들이 모였다!
뮤지컬 ‘新 행진, 와이키키’의 출연진은 뮤지컬계에서 알아주는 막강한 실력파 배우들이 모두 모였다. 먼저 극 중 ‘지수’역으로는 ‘아이다’의 주인공으로 발탁되어 뮤지컬계의 스타로 떠올랐던 ‘문혜영’이 2년 만에 대극장 무대에 다시 선다. 또한 ‘벽을 뚫는 남자’, ’풀몬티’ 등을 통해 코믹연기의대가라 평가 받으며 뮤지컬 ‘이블데드’의 연출까지 맡은 ‘임철형’이 남자 주인공으로 캐스팅되었다. 환상적인 가창력으로 2006년 ‘행진! 와이키키 브라더스’의 주연을 맡았던 ‘조병곤’ 역시 무대에 다시 오른다. 이 밖에도 연기파 배우 ‘조한철’과 파워 넘치는 춤, 노래, 연기까지 실력을 고루 갖춘 ‘이태희’가 각각 출연한다. 또한 ‘대장금’ 등의 작품에서 맛깔 나는 조연으로 출연했던 ‘김희원’과 ‘미스사이공’, ‘빙고’ 등의 작품에서 활약한 ‘한지연’도 캐스팅되어 작품의 완벽성을 더한다.

- 최고의 제작진이 만드는 창작뮤지컬의 결정판
뮤지컬 ‘新 행진, 와이키키’는 ‘이원종’ 작,연출의 탄탄한 스토리 및 구성과 ‘장소영’ 음악감독이 대중가요와 창작곡을 적절히 배치시킨다. 또한 이번 작품에 새로 참여하게 된 뮤지컬계 떠오르는 안무가 ‘정헌재’, ‘홍혜전’ 역시 박진감 넘치는 춤과 율동을 더할 것이다. 특히 ‘장소영’ 음악감독은 2005년 ‘행진! 와이키키 브라더스’로 뮤지컬계에 진출해 활발한 활동을 벌이고 있으며 무용계에서 인정받은 안무가 ‘정헌재’와 ‘홍혜전’은 이번 작품을 통해 본격적으로 뮤지컬계에서 실력을 선보일 것이다. .

- 파격가에 만나는 뮤지컬 ‘新 행진, 와이키키’
이번 뮤지컬 ‘新 행진, 와이키키’에서는 공연 가격의 문턱을 낮추고 더 많은 사람들이 공연을 관람을 할 수 있도록 합리적인 가격을 선보였다. 뮤지컬 ‘新 행진, 와이키키’에서는 VIP석 8만원, R석 7만원, S석 6만원, A석 4만원, B석 2만원을 책정했으며 다양한 할인율도 선사한다. 특별히 부모님과 공연을 같이 관람 할 경우, 자녀 1인은 공짜로 공연을 볼 수 있으며 동창생들이 함께 공연을 관람할 경우 35% 할인된 가격에 티켓을 구입할 수 있다. 또 주부들을 대상으로 한 낮 공연에서는 최대 50% 할인율도 제공한다. 이 밖에 에딘버러 페스티벌 대상 수상작 ‘유로비트’(6월25일~7월6일, 한전아트센터)와의 패키지 예매가 가능하다.

- ‘新 행진, 와이키키!’와 만나는 특별한 이벤트
제작사 서울뮤지컬컴퍼니에서는 ‘新 행진, 와이키키’의 새로운 이름을 찾고 있다. 이를 위해 멋진 제목으로 공연을 돋보여줄 관객 1등에게는 ‘브로드웨이 여행권’을 증정한다고 밝혔다. 이 밖에 2등에서 5등까지 선택된 관객들에게는 서울뮤지컬컴퍼니 포인트카드 ‘야무진’ 20만점, 뮤지컬 유로비트 초대권, 프렌치불 접시세트, 영화예매권 등의 푸짐한 상품을 선사할 예정이다.

다양한 이벤트와 함께 야심차게 선보이는 쥬크박스 뮤지컬 ‘新 행진, 와이키키’가 어떻게 관객들의 마음을 매료시킬지 함께 기대해 보자.


이종미 기자 newstage@hanmail.net
[공연문화의 부드러운 외침 ⓒ 뉴스테이지 www.newstage.co.kr]

뉴스테이지  

<저작권자 © 뉴스테이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테이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