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1.3.8 월 18:23
상단여백
HOME 뮤지컬
“위대한 뮤지컬”이 온다! ‘그레이트 코멧’ 3월 개막3월 21일부터 5월 30일까지 유니버설아트센터
뮤지컬 <그레이트코멧> 포스터_(제공: 쇼노트)

“21세기 또 하나의 위대한 뮤지컬의 탄생”(Time Out New York)이라 극찬을 받은, 뮤지컬 ‘그레이트 코멧’(원제: Natasha, Pierre & the Great Comet of 1812, 제작:㈜쇼노트)가 3월 21일(일)부터 유니버설아트센터에서 마침내 한국 관객들을 만난다.

뮤지컬 ‘그레이트 코멧’은 현재 미국 공연계에서 가장 주목받는 작곡가 겸 극작가인 데이브 말로이가 톨스토이의 걸작 소설 ‘전쟁과 평화’ 중 일부 스토리를 기반으로 연출가 레이첼 챠브킨과 손을 잡고 만든 성스루(sung-throgh) 뮤지컬이다. 2012년 오프 브로드웨이에서 호평 속에 첫선을 보였고, 2016년에 브로드웨이 임페리얼 씨어터에 입성하였다.

세계적인 팝페라 가수 조쉬 그로반이 주인공으로 참여한 브로드웨이 공연은 2017년 토니 어워드에서 ‘최우수 뮤지컬상’을 포함하여 12개 부문에 최다 노미네이트 되었고, 드라마 데스크 어워드 4개 부문과 외부 비평가 협회 어워드에서 2개 부문을 수상하며 작품성을 인정받았을 뿐 아니라, 관객들로부터 폭발적인 인기를 얻어 흥행성을 입증하였다.

사진: 뮤지컬 <그레이트 코멧> 캐릭터 컷. ‘피에르’역 홍광호, 케이윌 |제공. ㈜쇼노트

뮤지컬 ‘그레이트 코멧’의 위대한 시작을 알리는 한국 초연은 홍광호, 케이윌, 정은지, 이해나, 이충주, 박강현, 고은성 등 지난해 발표되었던 주연 캐스트들은 물론, 대부분의 출연진들이 변동 없이 참여하여 명품 뮤지컬의 진수를 보여줄 예정이다. 오늘 개막 소식과 함께 공개된 캐릭터 사진은 19세기 러시아 오페라 극장의 분위기를 낸 유니버설아트센터 객석을 배경으로 각 캐릭터들의 매력이 한층 돋보이는 모습을 담았다.

한국 초연 ‘그레이트 코멧’에서는 다양한 연출 기법으로 극의 깊이와 역동성을 끌어내는 김동연 연출가가 참여하며, 팝, 일렉트로닉, 클래식, 록, 힙합까지 다채로운 장르의 음악들로 이루어진 27곡의 넘버들은 김문정 음악감독을 만나 강렬하고 황홀한 시간을 선사한다.

특히 주인공 피에르 역을 포함하여 상당수의 배우들이 직접 악기를 연주하며 연기하는 모습을 관객에게 선보이다. 오필영 무대 디자이너의 세트는 유니버설아트센터의 내부 전체를 혁신적이고 다차원적 공간으로 탈바꿈시킬 예정이다.

뮤지컬 ‘그레이트 코멧’은 3월 21일부터 5월 30일까지 유니버설아트센터에서 공연되며, 오는 2월 24일(수) 티켓오픈 예정이다.

박세은 기자  newstage@hanmail.net

<저작권자 © 뉴스테이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