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1.4.10 토 16:08
상단여백
HOME 뮤지컬
21주년 맞는 뮤지컬 ‘시카고’ 최강 캐스팅 공개!4월 2일부터 7월 18일까지 디큐브아트센터

뮤지컬 ‘시카고’가 오는 2021년 4월 2일부터 7월 18일까지 디큐브아트센터에서 공연된다. 올해로 21주년을 맞은 뮤지컬 ‘시카고’ 한국 프로덕션은 클래식과 새로움이 공존하는 캐스팅으로 새 역사의 발걸음을 내디딜 예정이다.

뮤지컬 ‘시카고’가 한국에 첫선을 보인 것은 지금으로부터 21년 전 2000년 12월 8일로, 라이선스 프로덕션으로 한국에 런칭됐다. 뮤지컬 ‘시카고’는 2007년부터 레플리카 프로덕션(오리지널 프로덕션과 동일한 형태의 공연)으로 공연되었고, 그 이후 20년간 대한민국 뮤지컬 정상을 지켜왔다. 지난 20년간 15시즌을 거치며 누적 공연 1,146회, 평균 객석점유율 90%를 기록한 바 있다.

뮤지컬 ‘시카고’ 한국 프로덕션은 21주년 기념 공연을 위해 지난 2020년 여름, 공개 오디션을 진행했다. 특히 이번 오디션은 지금까지 비공개로 선발했던 ‘벨마’, ‘록시’, ‘빌리’ 역까지 포함된 첫 오디션이었다.

오디션을 통해 천 명이 넘는 지원자 중 이름만 들어도 알 수 있는 배우들은 물론, 지금까지 이 작품을 함께 해온 다수의 배우와 실력과 개성을 겸비한 새로운 배우들을 만날 수 있었다. 그 치열한 과정을 거쳐 윤공주(벨마 켈리 역), 티파니 영, 민경아(록시 하트 역), 박건형, 최재림(빌리 플린 역) 등 22명의 배우가 선발되었다. 이들은 기존 멤버 최정원, 아이비, 김영주, 김경선, S. J. Kim, 차정현과 함께 2021년 뮤지컬 ‘시카고’ 공연을 책임진다.

뮤지컬 ‘시카고’는 1975년 뮤지컬의 신화적 존재인 밥 파시에 의해 처음 무대화된 이후, 1996년 연출가 ‘월터 바비’와 안무가 ‘앤 레인킹’에 의해 리바이벌된 작품이다. 이 작품은 미국 브로드웨이에서 24년간 9,690회 이상 공연되며, 브로드웨이 역사상 가장 롱런하고 있는 미국 뮤지컬로 기록되고 있다. 그뿐만 아니라 Tony, Drama Desk, Olivier Awards 등 전 세계 최고 권위 시상식에서 55개 부문을 수상하며 작품성까지 인정받았다.

뮤지컬 ‘시카고’는 미국을 넘어 영국, 캐나다, 호주, 독일, 일본 등 전 세계 36개국 500개 이상 도시에서 32,500회 이상 공연되었고 3,300만 명이 넘는 관객이 관람한 스테디셀러 뮤지컬이다. 최강 캐스팅으로 돌아올 21주년 뮤지컬 ‘시카고’는 오는 4월 개막한다.

자료 제공_신시컴퍼니

박세은 기자  newstage@hanmail.net

<저작권자 © 뉴스테이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