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1.4.20 화 13:02
상단여백
HOME 뮤지컬
뮤지컬 배우 민경아, 씨제스 엔터테인먼트와 전속 계약대극장 뮤지컬을 종횡무진한 청량한 음색

배우 민경아가 씨제스 엔터테인먼트와 전속 계약을 체결했다.

씨제스 엔터테인먼트는 “뛰어난 가창력과 연기력은 물론 앙상블부터 대극장 주연까지 짧은 시간 내 무섭게 성장하며 독보적인 기량을 뽐내고 있는 배우 민경아와 전속 계약을 체결했다. 배우가 가진 가능성과 잠재력을 다양한 장르의 작품으로 보여줄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다.”고 전했다.

지난 2015년 뮤지컬 ‘아가사’의 앙상블을 시작으로 뮤지컬 신예들의 등용문이라 일컫는 ‘베어 더 뮤지컬’ 초연과 재연에서 주연 ‘아이비’ 역으로 극을 탄탄하게 이끌며 존재감을 드러낸 민경아는 ‘고래고래’, ‘경성특사’, ‘인터뷰’ 등 중소극장에서부터 주목을 받았으며, ‘몬테크리스토’, ‘더 라스트 키스’, ‘웃는 남자’, ‘지킬 앤 하이드’, ‘웃는남자’, ‘엑스칼리버’, ‘레베카’까지 대극장 뮤지컬을 종횡무진하며 청량한 음색과 무대 장악력으로 매 작품 다양한 캐릭터를 훌륭하게 소화해냈다.

2018년 ‘웃는 남자’로 제7회 예그린뮤지컬어워드의 인기상과 관객들이 직접 투표로 선정하는 SACA 여우신인상을 수상했으며, 2019년에는 ‘지킬앤하이드’로 제13회 DIMF어워즈에서 올해의 신인상을 수상하며 독보적인 성장세를 다시 한번 과시한 바 있다.

2019년 디즈니 영화 ‘알라딘’의 한국판 OST 에서 ‘자스민’으로 아름다운 음색과 폭발적인 가창력의 주인공으로 대중들에게도 그 실력을 인정받은 민경아는 2020년 뮤지컬 ‘렌트’의 ‘모린’ 역으로 또 한 번 새로운 도전에 나섰다. 그동안 해왔던 역할과 다른 성격의 역할로 또 다른 매력을 발산하는 한편, 함께하는 배우들과도 완벽한 케미를 선보이며 “민경아는 모린 그 자체다”라는 관객들의 호평 속에 스스로의 한계를 뛰어넘으며 한층 넓어진 연기 스펙트럼을 입증했다.

다양한 매력과 캐릭터로 한국 뮤지컬계의 차세대 기대주로 꼽히고 있는 민경아의 앞으로의 행보에 기대감이 높아진다.

자료 제공_씨제스 엔터테인먼트

박세은 기자  newstage@hanmail.net

<저작권자 © 뉴스테이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