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1.1.22 금 15:32
상단여백
HOME 댄스
발레스타 총출동! ‘발레 스타즈: 해설이 있는 발레 갈라’12월 12일(토) 경기아트센터 대극장

경기아트센터(사장 이우종)가 국내외에서 활약 중인 발레 스타들이 총출동한 ‘발레 스타즈: 해설이 있는 발레 갈라’를 12월 12일(토) 경기아트센터 대극장에서 선보인다. 발레도슨트의 해설이 곁들여진 이번 공연은 오후 3시와 7시, 두 번에 걸쳐 진행된다.

이고운 예술감독(발레블랑, 이고은발레단)이 지휘하는 이번 공연에는 올랜도 발레단, 아메리칸 발레시어터, 헝가리 국립발레단 등 해외 유수의 발레단에서 활약하고 있는 무용수들을 비롯해 국립발레단에 입단 예정인 걸출한 신예까지 발레 스타들이 대거 출연한다.

또한, 전 국립발레단 단원이자 영화 ‘원라인’, 예능 ‘발레 교습소 백조클럽’ 등 극장과 스크린을 종횡무진하며 활약 중인 배우 왕지원이 도슨트로 참여해 눈길을 끈다. 무용을 처음 접하는 사람도 무용수들의 움직임을 이해할 수 있도록 쉬운 설명을 제공할 예정이다.

‘발레 스타즈: 해설이 있는 발레 갈라’는 ‘호두까기 인형’, ‘지젤’, ‘해적’, ‘파키타’, ‘파리의 불꽃’, ‘돈키호테’ 등 한국인이 가장 사랑하는 발레 명장면 중 주역인 발레리나와 그 상대역의 추는 춤 ‘그랑 파드되(grand pas de deux)’모음으로 구성된다.

비교적 느린 음악에 맞춰 추는 아다지오, 다양한 기술을 선보이는 바리에이션 그리고 코다로 이루어져 있는 그랑 파드되를 보며 느림과 빠름, 화려하고 우아한 발레의 다양한 매력을 느낄 수 있을 것이다. 코다에서 한 쌍의 발레리나와 발레리노가 몸으로 표현하는 환상적인 연기를 기대해도 좋다.

경기아트센터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체계적인 방역 아래 지속해서 공연을 선보여 왔다. 12월 8일(화)부터 사회적 거리두기가 2.5단계로 격상됨에 따라 ‘발레 스타즈: 해설이 있는 발레 갈라’는 좌석에 두 칸 띄어 앉기를 적용한다.

공연 관계자는 “오랜 코로나19 상황으로 지치고 우울한 시민들에게 경기아트센터가 기획한 2020 윈터시리즈 ‘Warm Winter Wishes’가 따뜻한 위로를 안전하게 건넬 수 있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박세은 기자  newstage@hanmail.net

<저작권자 © 뉴스테이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