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1.1.20 수 19:59
상단여백
HOME 뮤지컬
뮤지컬 음악감독 김성수, 음악콘서트 ‘23LIVE’ 개최12월 24일부터 26일까지 예술의전당 CJ토월극장
’23LIVE’ 포스터 (제공: ㈜감탄사)

대한민국의 손꼽히는 뮤지컬 음악감독이자 작곡과 편곡, 프로듀싱 등 다방면에서 활약하고 있는 김성수와 함께하는 콘서트 ‘23LIVE’(제작: ㈜감탄사)가 오는 12월 24일부터 26일까지 예술의전당 CJ토월극장에서 개최된다.

콘서트 ’23LIVE’는 내달 24일부터 25일, 26일 사흘간 관객들을 만나며 ‘Tangerine(탠저린)’, ‘Indigo(인디고)’, ‘Hue(휴)’ 세 가지 테마로 선정해 힘든 시기를 이겨내고 있는 모두에게 따스한 위로와 크리스마스 선물 같은 공연을 선사하고자 준비된 특별 프로젝트다. 김성수가 그간 걸어온 음악 인생을 되돌아보며 뮤지컬 음악은 물론 그를 아티스트로 있게 한 다채로운 음악 장르를 선보일 예정이며, 그와 음악적으로 공감하고 인연이 있는 다양한 장르의 아티스트들이 총출동할 것으로 예상된다.

뮤지컬 음악감독으로의 김성수와 함께 아티스트 김성수의 음악 세계를 오롯이 한 자리에서 만끽할 수 있는 콘서트 ’23LIVE’는 2020년 12월 24일을 시작으로 25일 크리스마스와 26일까지 총 사흘간 진행된다. 날짜별 2회씩 전체 6회의 공연으로 구성되며, 총 3가지 세션으로 구분해 각기 다른 테마를 통해 색다른 무대를 펼칠 예정이다.

가장 먼저 콘서트의 첫날, 크리스마스 이브인 24일에는 ‘Tangerine(탠저린)’을 테마로 공연이 진행된다. 얼핏 보면 오렌지와 비슷해 보일 수 있으나 오렌지와는 다른 탠저린을 ‘나’의 모습에 빗댔다. 우리는 모두 독립적이고 독창적인 마치 하나의 탠저린 같다는 시작점에서 24일 공연은 다양한 개성을 가진 아티스트의 독창적인 음악을 선보이는 시간이 될 것이다.

1년 중 가장 설렘 가득한 25일에는 ‘Indigo(인디고)’를 테마로 다채로운 구성의 공연이 이뤄진다. 비를 머금은 구름처럼, 하늘을 품은 물처럼. 시적인 뜻을 품은 25일 인디고에는 장르를 제한하지 않고 다양한 종류의 음악을 통해 한자리에 모인 뮤지션들이 ‘함께’ 살아가는 이 시대의 이상향에 대한 이야기를 나눈다. 그가 지휘를 맡았던 뮤지컬 넘버는 물론 크로스오버, 클래식 등 다채로운 음악의 하모니가 그려질 것으로 기대된다.

마지막 26일은 ‘Hue(휴)’를 테마로 관객들을 만난다. 탠저린과 인디고 서로 다른 두 색 속에서 조화를 이루고 각각의 색채들이 존중 받는다는 의미를 지닌 휴는 앞선 공연들의 감성을 모두 만끽할 수 있는 구성을 선보인다. 개성 있고 독창적인 음악과 함께 조화가 돋보이는 음악이 한데 섞인 이 날은 관객들에게 여운을 남기며 ’23LIVE’의 마지막 날을 아름답게 완성할 예정이다.

뮤지컬부터 클래식, 크로스오버, 락, 재즈 등 장르를 구분하지 않고 오롯이 김성수의 음악 세계를 볼 수 있는 전무후무한 음악 콘서트가 될 것으로 기대를 모으는 이번 ’23LIVE’는 대한민국 최고의 뮤지컬 스타들과 뮤지션들이 함께할 것을 예고해 관객들의 이목이 집중된다. 회차별 출연진은 상이하며 추후 순차적으로 공개한다.

다가올 콘서트에 대한 설렘과 음악에 대한 지대한 애정으로 완벽한 공연 준비를 이어가고 있는 김성수는 “힘든 시기에 공연을 찾은 관객분들에게 고민과 생각을 잠시나마 내려놓고 즐겁게 쉬어 가는 시간을 선사하고 싶다. 이번 ‘23LIVE’가 휴식 그리고 앞으로 다시 나아갈 힘을 얻는 원동력을 주는 공연이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한편, 콘서트 ’23LIVE’는 오는 11월 26일(목) 공식 티켓 오픈을 진행한다. 예술의전당 SAC티켓에서 오전 10시 선 예매가 진행될 예정이며, 오후 3시 인터파크 티켓예매 사이트에서 정식 예매가 가능하다.

박세은 기자  newstage@hanmail.net

<저작권자 © 뉴스테이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