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0.11.25 수 21:58
상단여백
HOME 댄스
아프리카 음악과 발레의 만남! 프로젝트 클라우드나인의 ‘독립’12월 11일 성수아트홀에서 공연

오는 12월 11일 프로젝트 클라우드나인의 ‘독립’이 성수아트홀에서 공연한다.

‘독립’은 2019년 서울무용제에서 초연했던 작품으로 정형화 되어있던 클래식 발레의 기본기를 바탕으로 더욱 다이나믹하고 에너지 있는 움직임이 결합된다면, 독립적인 형태의 새로운 발레가 탄생할 것이라는 기대에서 시작된 작품이다.

폭발적인 에너지를 만들어내기 위해 아프리카 전통 음악을 사용했으며, 발레와는 또 다른 느낌의 움직임들을 만들어내기 위해 아프리카 댄스 안무가를 초빙하여 안무가를 포함, 출연진 전원이 참여하는 워크숍을 진행하기도 했다.

김성민 안무가는 “에너지 넘치고 예측 불허한 음악 스타일 중 하나인 아프리칸 전통 음악을 통하여 새로운 움직임과 새로운 형태의 발레 작품에 대한 시각적 이미지를 극대화하고자 한다”고 전했다.

프로젝트 클라우드 나인은 단테의 장편 서사시 ‘신곡’에 등장하는 천국으로 가는 9개의 구름에서 차용한 것으로 무대에 서는 지금 이 순간이 최고의 순간이라는 의미를 담고 있다. 2017년 5월 차세대 발레 안무가 김성민을 중심으로 창단된 컨템포러리 발레 단체로, 컨템포러리 발레를 대중들에게 보다 쉽게 알리는 것을 목표로 활발히 활동하고 있다.

이번 공연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하여 객석 띄어 앉기로 운영되며 100명 미만의 관객만 받을 예정이다. 

박세은 기자  eunybeauty@hanmail.net

<저작권자 © 뉴스테이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