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0.11.26 목 16:00
상단여백
HOME 컬쳐 컬쳐일반
‘(재)정동극장 X 유니버설발레단’ MOU 체결문화예술공연산업 활성화 목적으로 협약 맺어
사진_유니버설발레단 문훈숙 대표 (왼쪽), 김희철 정동극장 대표이사 (오른쪽)

(재)정동극장(대표이사 김희철)이 오늘 오전 11시 정동극장 회의실에서 유니버설발레단(단장 문훈숙)과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문화예술공연산업 활성화를 목적으로 체결한 이번 협약은 양사가 보유하고 있는 콘텐츠 및 인프라 자원을 최대한 활용해 상호 발전을 추진해 나갈 예정이다.

1984년 창단한 유니버설발레단은 한국 최초의 민간 직업발레단으로 고전 발레 레퍼토리는 물론, ‘심청’, ‘춘향’, ‘발레뮤지컬 심청’ 등 다수의 창작 작품을 선보이며, 한국 창작발레 개발에도 앞장서고 있다. 정동극장은 현대 공연예술이 살아 숨 쉬는 공연장으로서 유니버설발레단의 다양한 발레 작품을 통해 풍성한 공연 프로그램을 선보일 계획이다.

정동극장과 유니버설발레단은 이번 협약 체결로 소외계층을 위한 프로그램 개발과 사회공헌을 실현하기 위한 공동 추진 사업도 개발해 나간다. 정동극장 김희철 대표는 “정동극장이 공공극장으로서 민간단체와의 협업을 통해 새로운 문화사업을 추진해 나가는 것은 국내 문화예술공연산업 활성화 기반 조성을 위한 의미 있는 일”이라며, “특히 유니버설발레단이 그 동안 ‘발레’ 예술을 통해 사회 공헌활동을 잘 지속해 온 만큼 정동극장이 힘을 합쳐 양사가 발전할 수 있는 좋은 공동 사업 모델을 제시해 나갈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유니버설발레단 문훈숙 단장은 “올해 개관 25주년인 정동극장과 MOU를 맺게 된 것은 의미 있는 일”이라며, 앞으로 “양 기관이 추구하는 목적인 공연예술을 통해 국민의 삶을 행복하게 하는 한국을 대표하는 발레단과 공연장이 되길 희망한다.”라고 전했다.

이번 협약 체결로 정동극장은 2021년 정동극장 무대에서 유니버설발레단 ‘챔버시리즈’를 선보이기로 하였으며, 이를 시작으로 공연예술과 문화사업 측면에서의 다양한 교류 활동을 이어나가기로 예정했다.

박세은 기자  newstage@hanmail.net

<저작권자 © 뉴스테이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