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1.2.25 목 13:00
상단여백
HOME 뮤지컬
뮤지컬‘캣츠’ 40주년 내한공연의 주역들, 관객과의 첫 만남!28일(금) 00시 네이버 NOW. ‘야간작업실’ 출연

뮤지컬 ‘캣츠’ 40주년 내한공연 주역들이 뮤지션 적재가 호스트로 진행하는 네이버 NOW.(나우) ‘야간작업실’에 28일(금) 출연, 한국 관객들과 처음 만난다.

오는 28일(금) 00시, 네이버 앱에서 보고 들을 수 있는 24시간 라이브 스트리밍 서비스 NOW.(네이버 나우) ‘야간작업실’에 뮤지컬 ‘캣츠’ 40주년의 그리자벨라 역 조아나 암필, 럼 텀 터거 역 댄 파트리지가 출연한다. 한국 관객들과의 첫 만남으로 호스트인 뮤지션 적재의 진행과 함께 라이브 동영상인 ‘보쇼(보이는 오디오쇼)’로 온에어 될 예정이다.

이날 그리자벨라 역의 세계적인 뮤지컬 디바 조아나 암필이 ‘캣츠’의 불후의 명곡 ‘메모리(Memory)’를  라이브를 들려준다. 럼 텀 터거 역의 댄 파트리지는 무대에서 만날 수 없는 특별한 무대로 ‘캣츠’와 ‘오페라의 유령’의 거장 앤드루 로이드 웨버의 첫 작품 ‘요셉 어메이징 테크니컬러 드림코트’의 ‘Close Every Door’를 라이브로 선사할 예정이다. 두 배우의 라이브는 ‘캣츠’의 음악감독 피터 맥카티의 연주로 감상할 수 있다.

라이브 외에도 특별한 시기에 올려지는 ‘캣츠’ 40주년 무대를 준비하는 각오, 작품의 이야기, 한국에서 진행되는 연습 에피소드 등을 들려줄 예정이다. 특히 뮤지션이 사랑하는 뮤지션인 적재 호스트와 첫 만남에도 불구하고 음악으로 통하는 훈훈한 만남을 예고해 기대감을 높여준다. ‘야간작업실’은 네이버 NOW.에서 화~토 00시에 방송되며, ‘캣츠’ 출연진이 출연한 회차의 재방송은 28일 오후 4시 네이버 앱을 통해 다시 들을 수 있다.

네이버 NOW.에 출연 예정인 조아나 암필은 ‘캣츠’ 유럽투어, 월드투어, 아시아투어에 이어 4번째로 ‘캣츠’의 그리자벨라로 출연해 깊이 있는 연기를 펼칠 예정이다. 웨스트엔드를 중심으로 ‘미스 사이공’ (킴 역), ‘지저스 크라이스트 수퍼스타’ (마리아 역), ‘레미제라블’ (에포닌, 판틴 역)을 맡은 세계적인 뮤지컬 디바로 40주년의 ‘메모리’를 빛낼 주역이다. ‘캣츠’ 유럽투어에 이어 2번째로 ‘캣츠’에 참여하는 댄 파트리지는 섹시한 반항아 럼 텀 터거와의 높은 싱크로율의 매력과 영국과 유럽을 중심으로 활약한 배우로 한국 관객들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뮤지컬 ‘캣츠’는 전 세계 30개국 300개 도시, 8천만 명이 관람한 명작으로 최정상 기량의 캐스트들이 빛내줄 40주년의 특별한 무대를 앞두고 있다. 불후의 명곡 ‘메모리 (Memory)’를 비롯한 앤드루 로이드 웨버의 아름다운 음악이 돋보이는 뮤지컬로 올리비에상, 토니상, 드라마데스크상, 그래미 상 등 전 세계 유수의 상을 석권했다. 각양각색의 젤리클 고양이의 삶을 통해 전해질 인생의 깊이 있는 메시지는 40여 년간 전 세대에 걸쳐 대물림되어 지금도 변함없는 감동을 선사한다.

뮤지컬 ‘캣츠’ 40주년은 관객, 출연진, 스태프의 안전을 위해 철저한 방역 속에서 공연될 예정이며, ‘캣츠’ 40주년 내한공연은 9월 9일 샤롯데씨어터에서 개막을 앞두고 있다.
 

박세은 기자  newstage@hanmail.net

<저작권자 © 뉴스테이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