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1.3.3 수 11:22
상단여백
HOME 뮤지컬
뮤지컬 배우 백형훈, 데뷔 10주년 단독 콘서트 개최마이클리, 최민우, 노윤 게스트로 나서

뮤지컬 배우 백형훈이 데뷔 10주년을 맞아 단독 콘서트를 개최한다.

뮤지컬 배우 백형훈은 뮤지컬 ‘엘리자벳’, ‘바람과 함께 사라지다’, ‘팬텀’ 등 대형 공연에서 존재감을 드러내며 사랑받았다. 최근에는 ‘최후진술’, ‘팬레터’, ‘랭보’ 등 창작 뮤지컬에서 탁월한 캐릭터 해석력을 선보였으며 뮤지컬 ‘고스트’에 칼 부르너 역으로 캐스팅되는 등 활발한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10th Anniversary 백형훈 콘서트’는 총 2회로 진행되며 데뷔 이후 배우 10년의 세월과 앞으로의 10년에 대해 팬들과 함께 진솔한 이야기를 나눌 예정이다. 또한, 15시 공연에는 뮤지컬 ‘록키호러쇼’에서 호흡을 맞췄던 뮤지컬 배우 마이클리가 게스트로 출격한다. ​이어 19시 공연에서는 뮤지컬 ‘최후진술’에 함께 출연했던 배우 최민우와 ‘테레즈라캥’에서 같은 캐릭터를 연기한 배우 노윤이 함께한다.

한편, 배우 백형훈은 2016년 팬텀싱어 시즌 1에서 3위를 기록한 ‘흉스프레소’의 멤버로 당시 ‘감정의 불꽃을 터뜨릴 줄 아는 최고의 뮤지컬 배우’라는 심사평을 받으며 대중들의 주목을 받은 바 있다. 이번 콘서트에서는 뮤지컬 넘버뿐만 아니라 아티스트 백형훈으로서 그가 추구하는 음악에 대한 다채로운 이야기를 나눌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10th Anniversary 백형훈 콘서트’는 9월 5일 백암아트홀에서 공연되며, 오는 8월 10일 오후 2시 멜론 티켓에서 예매할 수 있다.


사진제공_블루스테이지

박민희 기자  newstage@hanmail.net

<저작권자 © 뉴스테이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