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0.12.4 금 13:12
상단여백
HOME 뮤지컬
가족뮤지컬 ‘봄날의 곰’, 6월 3일 첫 티켓오픈7월 3일부터 혜화역 세우아트센터 1관 공연

송미경 작가 원작의 도서 ‘봄날의 곰’이 오는 7월 가족뮤지컬 ‘봄날의 곰’으로 관객들을 찾는다.

대학로 대표 웰메이드 제작사 ‘으랏차차스토리’의 두 번째 가족뮤지컬 ‘봄날의 곰’이 7월 3일부터 혜화역 세우아트센터 1관에서 공연을 진행한다. 앞서 지난 4월 첫 공연 일정을 계획했지만 코로나19의 확산세와 함께 일정을 늦췄다.

‘봄날의 곰’은 형의 생일을 맞아 큰 곰이 오게 해달라고 기도한 가율이의 소원으로 실제 교실을 찾은 곰과 반 아이들이 겪는 에피소드를 그린다. 제작사 으랏차차스토리와 송미경 작가의 두 번째 조합으로 이미 가족뮤지컬 ‘어른동생’으로 작품성과 완성도를 인정받은 바 있다. 또 한 번의 의기투합 소식에 이번 작품에 대한 기대감도 모아지고 있다.

공연팀은 무엇보다도 아이들의 순수함과 동심이 가득한 원작의 용과 느낌을 최대한 무대에서 재현에 초점을 맞춰 준비하고 있다. 특히 공연 전반을 이끌어 가는 곰을 재현하기 위해 특수 제작된 곰 탈은 공연의 생동감을 더할 예정이다. 곰 탈은 어린이 관객들이 공포감을 느끼지 않으면서도 공연에 더욱 즐겁게 몰입할 수 있도록 하는데 초점을 맞춰 제작되었다.

제작사 으랏차차스토리 측은 “코로나19의 여파가 좀처럼 가시지 않다 보니 대학로 전반에 어린이들을 위한 아동극 시장이 많이 위축된 상황이다”며 “그동안 움츠러들었던 가족 단위 관객들이 간만의 나들이로 공연을 즐기며 좋은 추억을 쌓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따뜻함 가득한 공연으로 찾아올 봄날의 곰은 오는 6월 3일 첫 티켓오픈을 진행한다. 첫 공연을 기념한 다양한 이벤트와 할인을 준비하고 있으며 자세한 사항은 인터파크티켓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이미지 제공_㈜‘으랏차차스토리’

박세은 기자  newstage@hanmail.net

<저작권자 © 뉴스테이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