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0.10.23 금 14:03
상단여백
HOME 컬쳐 컬쳐일반
샤를 리샤르-아믈랭 피아노 리사이틀쇼팽 스페셜리스트의 두 번째 내한공연

2014년 제10회 서울국제음악콩쿠르 3위 및 베토벤 소나타 최우수 연주자상을 수상하고, 2015년 쇼팽 국제 피아노 콩쿠르에서 조성진과 함께 유력한 우승 후보자로 경합을 벌여 2위를 차지한 샤를 리샤르-아믈랭이 2년 만에 두 번째 내한 공연으로 한국 팬들을 찾는다.

샤를 리샤르-아믈랭은 몬트리올 국제 음악 콩쿠르 2위, 서울 국제 음악 콩쿠르 3위 및 베토벤 특별상을 수상하고 전 세계를 돌며 활발한 연주활동을 펼치고 있다. 켄트 나가노, 바실리 페트렌코 등과 호흡을 맞췄고, 몬트리올 심포니, 토론토 심포니, 바르샤바 필하모닉, 메트로폴리탄 오케스트라 등과 협연하였으며, 라 로크 당테롱 국제 피아노 페스티벌, 프라하 스프링 페스티벌, 바르샤바 ‘쇼팽과 유럽’ 페스티벌 등 다수의 축제에 초청받아 연주하였다.

쇼팽의 후기 작품으로 구성된 그의 첫 솔로 앨범은 2015년 9월 아날렉타 레이블을 통해 발매되었으며 펠릭스 상, 디아파종 상, BBC 음악 매거진 상, 르 드보와르 등 다수의 상을 받으며 평론가들에게 호평을 받았다. 특히 최근 발매된 쇼팽 발라드 & 즉흥곡 앨범은 'BBC 뮤직 매거진‘의 별 다섯 개와 호평을 받으며 쇼팽 스페셜리스트로서의 면모를 보여주었다.

이번 내한 공연은 지난 2018년 쇼팽의 곡으로만 구성된 그의 첫 내한 공연 ‘All about Chopin’과는 달리 베토벤, 멘델스존, 쇼팽으로 구성된다. 공연의 전반부는 베토벤의 분위기를 이어받아 멘델스존의 환상곡을 연주하고, 인터미션 후에 공연의 후반부는 쇼팽의 음악으로 구성된다. 특히 이번 리사이틀의 마지막 곡인 쇼팽 피아노 소나타 3번 b단조, 작품번호 58번은 샤를 리샤르-아믈랭이 쇼팽 국제 콩쿠르에서 이 곡을 통해 크리스티안 짐머만 상을 수여받기도 한 의미 있는 곡이다. 크리스티안 짐머만 상은 쇼팽 국제 피아노 콩쿠르의 4개의 특별상 중 하나로, 참가자 중 소나타를 잘 연주한 피아니스트에게 수여되는 상이다.

 올 한해도 전 세계를 무대로 활발한 활동을 하고 있는 샤를 리샤르-아믈랭의 이번 내한 공연은 예술의전당 홈페이지와 인터파크 티켓을 통하여 구매가 가능하다.

 한편, 더브릿지컴퍼니는 거장부터 신예까지 피아니스트들의 공연과 베를린 필하모닉 맴버로 구성된 베를린 필하모닉 스트링 퀸텟 공연의 패키지 판매를 진행 중이다. 각 공연의 예매 가격보다 R, S석을 30% 저렴한 가격으로 구입이 가능하며, 인터파크 티켓을 통해 진행 중이다.

자료 제공_㈜더브릿지컴퍼니

박세은 기자  newstage@hanmail.net

<저작권자 © 뉴스테이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