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0.10.21 수 15:09
상단여백
HOME 컬쳐 컬쳐일반
영유아들 위한 트니트니 뮤지컬 ‘우리는 트니프렌즈’ 개막!3월 1일까지 KT&G 상상마당 대치아트홀

국내 최초 트니트니 뮤지컬 ‘우리는 트니프렌즈’가 지난 11일 개막했다.

유진엠플러스가 기획, 제작하고 영유아교육 1위 트니트니가 함께 하는 ‘우리는 트니프렌즈’는 뮤지컬에 놀이체육을 결합한 새로운 형식의 인터랙티브 공연이다. 아이들이 노래와 율동을 통해 자연스럽게 양치질, 손 씻기, 배변습관 기르기 등 건강한 생활습관을 쉽게 이해하고 실천할 수 있도록 안내하는 것에 주안점을 둔다. 스토리를 익혀야 하는 기존의 어린이 뮤지컬과는 달리 영유아들도 즉석에서 쉽게 공감하고 즐길 수 있는 것이 가장 큰 특징이다.

‘우리는 트니프렌즈’는 트니트니 선생님과 트니프렌즈가 어려움에 빠진 토마토를 돕기 위해 찾아 나서며 시작된다. 화려한 조명과 영상으로 만들어진 트니트니 마을에서 무대와 객석이 함께 호흡하며 아이들이 트니프렌즈와 함께 공연 내내 같이 뛰어놀 수 있는 능동적인 공연이 펼쳐진다. 11명의 배우들이 65분 동안 관객들의 마음을 사로잡는 다양한 퍼포먼스를 이어가며 단 한 순간도 눈을 뗄 수 없는 즐거움을 즐길 수 있게 한다.

공연에 준비되어 있는 다채로운 이벤트들도 극의 즐거움을 더한다. 트니트니 마을을 그대로 옮긴 것 같은 극장 로비와 곳곳에 설치되어 아이들을 반겨주는 트니프렌즈 모형들이 눈을 사로잡는다. 또한, 공연장에 준비된 응모함에 아이들의 이름을 적어서 넣으면 트니트니 선생님이 직접 공연 중 출석 시간에 아이의 이름을 불러주는 출석 이벤트가 매 회차 진행된다. 공연 시작 5분전에는 배우들이 객석에 내려와 아이들과 직접 인사하는 객석플레이 타임도 준비되어 있다.

한편, 공연 전 나누어주는 야광 팔찌를 함께 흔들며 율동을 따라 하는 댄스타임과 공연 마지막에 트니프렌즈와 아이들의 모습을 마음껏 카메라에 담을 수 있는 포토타임도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매주 일요일 공연에는 ‘트니트니 선생님과 함께하는 완전 특별한 일요일’ 이벤트가 펼쳐진다. 트니트니의 인기 선생님들이 극장을 찾아 아이들과 공연을 관람하며 함께 춤추는 등 색다른 재미를 선사할 예정이다.

제작사 유진엠플러스는 이번 작품을 통해 캐릭터 뮤지컬 중심의 어린이 뮤지컬 시장에 새로운 도전을 시도했다. 유진엠플러스 관계자는 “우리 아이가 경험하는 첫 번째 뮤지컬이라는 생각으로, 지난 10년간 꾸준한 사랑을 받아온 트니트니와 함께 양질의 콘텐츠를 선보이기 위해 책임감을 가지고 준비했다. 놀이체육 수업과 뮤지컬의 결합이라는 새로운 도전을 통해 아이들에게 신선한 즐거움을 선물할 것”이라고 소감을 밝혔다.

트니트니 뮤지컬 ‘우리는 트니프렌즈’ 공연은 3월 1일까지 KT&G 상상마당 대치아트홀에서 만날 수 있다.

사진 제공_유진엠플러스(주)

박세은 기자  newstage@hanmail.net

<저작권자 © 뉴스테이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