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0.8.12 수 21:18
상단여백
HOME 컬쳐 컬쳐일반
서울문화재단 ‘99°c’ 선정 작가 3인, 단체 쇼케이스전 개최1월 10일부터 30일까지 학고재 청담

서울문화재단(대표이사 김종휘)이 새로운 창작을 시도하려는 예술인을 위한 유망예술지원사업 ‘99℃(시각 분야)’에 선정된 신민, 전명은, 한성우 작가 3인의 단체 쇼케이스 전시를 선보인다. 전시명은 ‘몸짓을 따라가며, 주변을 배회하고, 중심에 다가서려는’이다.

잠재력이 있는 예술인을 발굴해 집중 지원하는 유망예술지원사업은 지난 2019년 1월 공모를 통해 데뷔 10년 이하의 예술인, 또는 설립 10년 이하인 예술 단체를 대상으로‘NEWStage’(연극), ‘dot’(무용), ‘MAP’(음악·전통·다원), ‘99℃’(시각) 등 4개 사업에서 총 17명의 예술인을 선정했다. 다양한 실험을 시도하고 새로운 예술 흐름을 이끄는 예술인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입체적으로 지원하기 위해 기획된 사업이다.

그 중 시각 분야인 ‘99℃’는 작업에 변화와 도약을 계획 중인 시각 분야 작가를 선정해 안정적인 창작 환경에서 실험적인 창작 시도를 펼칠 수 있도록 2년간 집중 지원한다. 창작지원금을 비롯해 멘토링과 비평 등이 포함된 작품개발부터 쇼케이스전 개최, 발표 공간, 통합홍보 등 다각도로 지원하는 것이 특징이다.

이번 전시 ‘몸짓을 따라가며, 주변을 배회하고, 중심에 다가서려는’은 창작 과정에서 작가가 당면한 주제와 고민을 실험해보는 쇼케이스 전시다. 하나의 키워드로 묶인 결과물 중심의 보편적인 전시와 달리 하나의 공간 안에 세 개의 주제와 작가가 존재한다. 3명의 작가가 만들어 내는 이번 전시는 이합집산의 방식으로 서로 다른 주제와 형식, 매체가 이질적인 충돌을 만들어 동시대 미술을 다채롭게 해석하고 감각적으로 연결한다.

전시는 1월 10일(금)부터 30일(목)까지 학고재 청담에서 개최된다. 참여하는 작가 3인은 올해 단체 쇼케이스를 마친 후 별도의 개인전을 개최할 예정이다. 유망예술지원사업 ‘99℃’ 쇼케이스전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서울문화재단 누리집과 유망예술지원사업 페이스북 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박세은 기자  newstage@hanmail.net

<저작권자 © 뉴스테이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