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0.7.7 화 11:59
상단여백
HOME 뮤지컬
뮤지컬 ‘마리 퀴리’ 메이킹 필름 공개2020년 2월 7일부터 3월 29일까지 충무아트센터 중극장 블랙

창작뮤지컬 ‘마리 퀴리’가 26일 메이킹 필름을 공개했다.

공개된 메이킹 필름 영상에는 추운 날씨에도 웃음을 잃지 않으며 즐겁게 촬영에 임하는 출연 배우들의 모습이 담겨있다. 특히 뮤지컬 ‘마리 퀴리’에서 마리 퀴리, 피에르 퀴리 역을 맡아 극 중 부부를 연기하는 배우 김소향과 김지휘가 촬영 중 웃음을 터뜨리는 모습은 유쾌한 촬영 현장의 분위기를 생생하게 전했다.

이어, 마리 퀴리 역의 배우 리사가 유쾌한 분위기 가운데서도 진지하게 촬영에 임하며 모니터링하는 모습이 담겼다. 리사는 마리 퀴리의 실험실 장면을 연출하며 카리스마 있는 눈빛으로 과학자 마리 퀴리의 강인한 의지를 표현해 보는 이의 시선을 단숨에 사로잡았다.

뮤지컬 ‘마리 퀴리’의 라듐 시계 공장 직공들은 빛나는 시계 숫자판을 만들기 위해 라듐 페인트를 칠하면서, 입으로 붓끝을 모으는 ‘립 포인팅’ 공정을 표현해 눈길을 끈다. 마리와 직공들의 화기애애한 촬영 현장이 이어지며 본 공연에서도 케미를 발산할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뮤지컬 ‘마리 퀴리’는 마리 퀴리의 대표적인 연구 업적인 라듐 발견에 대한 과정과 그 과정에서 발생한 비극적인 사건들에 맞서며 오롯이 연구만을 위한 인생을 살아간 마리 퀴리의 삶에 대해 깊이 있게 조명한 작품이다.

뮤지컬 ‘마리 퀴리’는 오는 2020년 2월 7일부터 3월 29일까지 충무아트센터 중극장 블랙에서 공연된다.

 
사진제공_라이브(주)

박민희 기자  newstage@hanmail.net

<저작권자 © 뉴스테이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