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0.4.5 일 03:19
상단여백
HOME 뮤지컬
뮤지컬 ‘마리 퀴리’ 김소향-리사 메인 포스터 공개2020년 2월 7일부터 3월 29일까지 충무아트센터 중극장 블랙

뮤지컬 ‘마리 퀴리’가 메인 포스터를 공개했다.

뮤지컬 ‘마리 퀴리’는 극 중 마리 퀴리 역을 맡은 배우 김소향과 리사의 모습이 담긴 메인 포스터를 공개해 이목을 집중시켰다. 공개된 포스터는 타이틀롤인 마리 퀴리의 모습을 전면에 담았다. 포스터에 기재된 “예측할 수 없고 알려지지 않은 무언가에 온 맘이 들끓어”라는 극 중 대사로 마리 퀴리의 주체적인 면모를 녹여냈다.

뮤지컬 ‘마리 퀴리’의 메인 포스터는 한평생 연구에 생을 바친 마리 퀴리를 그대로 녹여낸 표정 연기와 극 중 마리의 정체성을 대표하는 대사가 인물에 대한 이해도를 높인다. 극 중 마리 퀴리 역을 맡은 배우 김소향과 리사는 마리 퀴리가 실험에 몰두했던 실험실을 그대로 재현한 장소를 배경으로 자신의 연구에 대한 확신과 열정, 연구에 임하며 느끼는 순수한 기쁨을 표현했다.

특히, 작품은 2020년 재연 소식과 함께 지난 15일 공식 SNS 계정을 통해 공개된 압도적 스케일의 트레일러 영상으로 화제를 모았다. 뮤지컬 ‘마리 퀴리’는 역사상 가장 위대한 과학자로 꼽히는 ‘마리 퀴리’의 대표적 연구 업적인 라듐의 발견과 그로 인해 초래되는 비극적인 사건들을 통해 좌절에 맞서는 인간의 숭고한 용기와 삶의 가치를 돌아보게 하는 작품이다. 창작뮤지컬 공모전인 2017 ‘글로컬 뮤지컬 라이브’ 시즌2 (주최: 한국콘텐츠진흥원, 주관: 라이브㈜)의 최종 선정작이며 2018년 한국문화예술위원회(이하 예술위)가 선정한 공연예술창작산실 올해의 신작(이하 ‘올해의 신작’)에 선정돼 2018년 초연됐다.

뮤지컬 ‘마리 퀴리’는 2019년 예술위가 선정한 ‘올해의 레퍼토리’ 뮤지컬 부분에 선정되며 이례적으로 2018년, 2019년 예술위의 공연예술 창작산실에 선정되는 기염을 토해 비상한 관심을 받은데 이어, 한국 뮤지컬의 해외 진출 교두보로 알려진 ‘K-뮤지컬 로드쇼’에 선정, 열광적인 현지 반응으로 쇼케이스를 성공적으로 마친 바 있다.

뮤지컬 ‘마리 퀴리’는 2020년 2월 7일부터 3월 29일까지 충무아트센터 중극장 블랙에서 공연된다.


사진제공_라이브㈜

박민희 기자  newstage@hanmail.net

<저작권자 © 뉴스테이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