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0.4.5 일 03:19
상단여백
HOME 뮤지컬
뮤지컬 ‘여명의 눈동자’ 상견례 현장 사진 공개2020년 1월 23일부터 2월 27일까지 세종문화회관 대극장

뮤지컬 ‘여명의 눈동자’가 상견례 현장 사진을 공개했다.

13일 공개된 뮤지컬 ‘여명의 눈동자’ 상견례 현장에는 윤여옥 역을 맡은 김지현, 최우리, 박정아를 비롯해 대치 역의 테이, 온주완, 오창석, 하림 역의 마이클리, 이경수, 동진 역의 정의제, 한상혁 등이 참여했다.

상견례에 참석한 전 배역의 배우와 창작진은 활기찬 인사와 함께 힘찬 출발을 알렸다. 배우들은 간단한 소개와 인사말을 전한 뒤 화기애애한 분위기 속에서 리딩 연습이 진행됐다. 첫 연습임에도 불구하고 음악과 함께 호흡을 맞춰보며 몰입도 높은 연습을 진행해 본 공연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뮤지컬 ‘여명의 눈동자’는 1991년 방영 당시 범국민적인 사랑을 받으며 ‘국민 드라마’로 지금까지도 회자하는 동명의 드라마를 원작으로 한 창작 뮤지컬이다. 일제 강점기인 1943년 겨울부터 한국 전쟁 직후, 동아시아 격변기 10년을 배경으로 그 시대를 살아내야 했던 세 남녀의 삶을 통해 한민족의 가장 아픈 역사를 담아냈다.

뮤지컬은 2019년 초연 당시 애절한 러브스토리를 비롯해 우리나라의 역사적 사건들을 밀도 있게 담아내 호평받았다. 뮤지컬 ‘여명의 눈동자’는 초연의 작품성을 유지하면서도 원작의 스케일을 오롯이 구현한 무대로 한층 완성도를 높일 예정이다.

뮤지컬 ‘여명의 눈동자’는 오는 2020년 1월 23일부터 2월 27일까지 세종문화회관 대극장에서 막을 올린다.


사진제공_수키컴퍼니

박민희 기자  newstage@hanmail.net

<저작권자 © 뉴스테이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