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10.23 수 17:50
상단여백
HOME 컬쳐 컬쳐일반
상상을 찍는 사진작가 ‘에릭 요한슨 사전展:Impossible is Possible’ 개최6월 5일부터 9월 15일까지 예술의 전당 한가람미술관

상상을 찍는 사진작가 ‘에릭 요한슨 사전展:Impossible is Possible’이 개최한다.

‘에릭 요한슨 사전展:Impossible is Possible’은 한국과 스웨덴의 수교 60주년을 기념하는 특별전으로 아시아 최초 전시다. 에릭 요한슨은 스웨덴을 대표하는 사진작가로서 초현실주의 사진작가 중에서는 정점에 있는 작가라 할 수 있다. 국내에는 아직까지는 잘 알려지지 않은 작가지만 와디즈(Wadiz) 크라우드 펀딩에서 오픈 10분 만에 1000% 금액을 달성하는 초유의 사태를 만들 정도로 유명하다.

이번 전시에서는 그의 대표작이라 할 수 있는 약 50점의 대형 작품과 사진 촬영을 위한 스케치, 작품 과정이 담겨 있는 미디어 그리고 마치 작품 속에 들어가 보는 듯한 설치작품과 트릭아트 등 4개의 상상력에 관련된 섹션으로 나누어 선보인다.

섹션 1에서는 ‘어릴 적 상상, 꿈꾸던 미래’라는 주제로 우리의 어린 시절 상상이 펼쳐지고, 섹션 2 ‘너만 몰랐던 비밀’에서는 당연하다고 생각했던 세상의 모든 것들에 의심을 품기 시작한다. 섹션 3 ‘조작된 풍경’에서는 에릭 요한슨의 시각으로 바라보는 풍경을 함께 바라볼 수 있다. 판타스틱한 풍경은 조작이지만 현실감이 넘친다. 섹션 4 ‘어젯밤 꿈’에서는 꿈과 악몽의 미로를 초현실적으로 표현했다.

특히 이번 전시에서는 이미 솔드아웃 된 대형 작품들도 함께 전시된다. 에릭 요한슨은 전시 홍보 차 직접 방한하며 다양한 세미나와 행사, 이벤트에 참여할 예정이다. 한국 관람객만을 위한 미공개 신작도 전시 오픈 당일 공개한다.

‘에릭 요한슨 사전展:Impossible is Possible’은 오는 6월 5일부터 9월 15일까지 예술의 전당 한가람미술관에서 만나볼 수 있다.


사진제공_씨씨오씨

박민희 기자  newstage@hanmail.net

<저작권자 © 뉴스테이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