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7.19 금 00:19
상단여백
HOME 뮤지컬
뮤지컬 ‘안나 카레니나’ 17일 기대 속 개막5월 17일부터 7월 14일까지 블루스퀘어 인터파크홀

뮤지컬 ‘안나 카레니나’가 5월 17일 한남동 블루스퀘어 인터파크홀에서 막을 올린다.

뮤지컬 ‘안나 카레니나’는 2018년 한국 초연에서 약 9만 명의 관객이 관람한 바 있다. 공연은 러시아의 대문호 ‘레프 니콜라예비치 톨스토이’의 3대 걸작 중 하나인 소설 『안나 카레니나』를 원작으로 2016년 재탄생 됐다. 러시아 프로덕션 ‘모스크바 오페레타 씨어터’는 러시아의 3대 음유시인으로 꼽히는 한국계 러시아인 ‘율리 킴(Yuliy Kim)’에게 극작과 가사 작업을 의뢰했다. 이후 작곡가 로만 이그나티예프와 러시아 뮤지컬 연출가 알리나 체비크까지 의기투합했다.

이번 공연은 초연에 이어 오리지널 크리에이티브팀이 직접 내한해 러시아의 감성과 원작의 분위기를 최대한 살리는 데에 주력했다. 주인공들은 러시아 사람들 특유의 자유로운 감정 표현 방식 등을 습득했다. 댄서와 앙상블은 안무가와 함께 왈츠와 발레에서부터 당시에 러시아에서 유행하던 마주르카까지 재현해 낸다. ​여기에 클래식과 팝, 록, 크로스오버까지 전 장르를 아우르는 40여 곡의 뮤지컬 넘버가 극에 밀도를 더한다. 무대는 LED 스크린으로 가득 채우고 4개의 이동식 타워에 장착된 8개의 패널은 스케이트장, 파티장, 경마장 등 19세기 러시아의 아름다운 풍광을 눈앞에 펼친다.

뮤지컬 ‘안나 카레니나’는 5월 17일부터 7월 14일까지 블루스퀘어 인터파크홀에서 공연된다.


사진제공_㈜마스트엔터테인먼트

박민희 기자  newstage@hanmail.net

<저작권자 © 뉴스테이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