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7.19 금 00:19
상단여백
HOME 연극
연극 ‘보도지침’ 개막 후 호평 이어져7월 7일까지 대학로 TOM2관에서 공연

연극 ‘보도지침’이 오는 지난 4월 26일 개막과 함께 뜨거운 반응을 얻고 있다.

연극 ‘보도지침’은 실제 사건을 소재로 다룬다. 작품은 1986년, 제5공화국 시절인 전두환 정권 당시 김주언 한국일보 기자가 월간 ‘말’지에 ‘보도지침’을 폭로한 실제 사건의 판결과정을 재구성한 법정 드라마다. ‘말의 힘’을 여실히 보여주는 이 작품은 1980년대의 이야기를 다루고 있지만, 지금도 변하지 않은 권력과 힘에 대해 통찰력 있게 그려냄과 동시에 실존 인물들의 최후 진술을 바탕으로 한 진실한 텍스트의 힘을 강하게 느낄 수 있다.

실제로 공연을 본 관객들은 “100점 만점에 110점짜리 웰-메이드 법정 드라마”, “어떻게 하면 부끄럽지 않게 이 시대를 살아갈 수 있을지 생각하게 한 연극”, “긴장감과 웃음을 다 잡은 그들의 이야기”, “진실한 말의 힘을 여실히 보여주는 힘 있는 무대” 등의 후기와 함께 호평을 이어가고 있다.

연극 ‘보도지침’은 극 중 인물들의 최후 독백으로 전해지는 진실하고 날카로운 말을 통해 우리의 지난 역사를 넘어 지금, 이 순간까지 관통하며 과거와 맞닿아 있는 현재 우리의 모습을 돌아보게 한다. 극 중 캐릭터들의 관계를 대학 시절 연극 동아리를 통해 청춘을 함께 한 친구들로 설정해 과거와 현재를 오가며 흥미롭게 극을 이끌어간다. 과거의 장면을 통해 보여주는 그들의 이야기들이 때로는 가볍지만, 그 이야기를 따라 어느새 그들이 독백을 외치는 광장으로 들어가서 각 캐릭터가 전하는 말에 귀 기울이게 된다.

연극 ‘보도지침’은 지난 2017년 (주)인사이트엔터테인먼트가 기획·제작을 맡아 새롭게 무대에 올려 “연극은 시대의 정신이라는 말을 다시 일깨워 준 작품”, “현시대를 살아가는 청년들과 그 시대를 살았던 장년들 모두에게 추천해주고 싶은 연극”, “과거를 빌려 현재에 고하는 메시지”, “대한민국 국민이라면 꼭 봐야 할 작품”이라는 호평을 받았다.

연극 ‘보도지침’은 4월 26일부터 7월 7일까지 대학로 TOM2관에서 공연된다.


사진제공_(주)인사이트엔터테인먼트

 

박민희 기자  newstage@hanmail.net

<저작권자 © 뉴스테이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