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7.19 금 00:19
상단여백
HOME 컬쳐
푸에르자 부르타, 4월부터 재공연4월 23일부터 8월 4일까지 FB씨어터에서

2018년 한국을 뜨겁게 달군 화제작, ‘2019 푸에르자 부르타 웨이라 인 서울’(이하, 2019 푸에르자 부르타)이 다시 한국을 찾는다.

'2018 푸에르자 부르타'는 2018년 7월부터 10월까지 3개월간 열렸다. 독특한 컨셉과 새로운 시도로 관객들의 입소문을 타며 총 5만5천여 명의 관객이 찾았다. 김난도의 책 ‘트렌드 코리아 2019’에서는 “수많은 뮤지컬과 공연의 홍수 속에서 푸에르자 부르타는 무대 공간을 재정의하여 관객몰이에 성공했다”며 입체적인 공연문화와 오감을 만족시키는 대표적 사례로 꼽았다.

스페인어로 '잔혹한 힘'이라는 뜻인 ‘푸에르자 부르타’는 도시의 빌딩 숲을 살아가는 현대인의 스트레스를 모티브로 했다. 인간이 느낄 수 있는 슬픔, 절망으로부터 승리, 순수한 환희까지 인간의 본성에서 나오는 다양한 감정을 언어가 아닌 강렬한 퍼포먼스로 표현했다.

‘2019 푸에르자 부르타 웨이라 인 서울’은 4월 23일(화)부터 8월 4일(일)까지 잠실종합운동장 내 FB씨어터에서 진행된다. 티켓은 2월 12일(화)에 판매될 예정이다. 예매는 인터파크티켓, 옥션티켓, 하나티켓, 11번가 티켓, YES24에서 가능하다.

 

사진제공_PRM idealab

박재희 기자  newstage@hanmail.net

<저작권자 © 뉴스테이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