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4.6.12 수 21:47
상단여백
HOME 컬쳐 축제
가수 송창식 2018대구포크페스티벌 마지막 대미 장식

2018 대구포크페스티벌의 대미를 ‘포크의 거장’ 송창식이 장식한다.

가수 송창식은 27일부터 29일까지 사흘간 대구시 두류공원 코오롱 야외음악당에서 열리는 대구포크페스티벌의 마지막날 무대에 오른다. 가수 송창식의 무대는 포크 듀엣 트윈폴리오 결성 50주년으로 더욱 의미 깊다. 그는 이번 무대에서 20년째 콤비인 세션 기타리스트 함춘호와 ‘환상의 기타쇼’, ‘담배가게 아가씨’, ‘고래사냥’, ‘우리는’, ‘가나다라’, ‘한번쯤’, ‘푸르른날’, ‘사랑이야’, ‘피리부는 아가씨’ 등 주옥같은 레퍼토리를 선보인다.

2018대구포크페스티벌은 27일, 강산에와 로이킴, 박미경, 김종환, 자전거 탄 풍경, 채환이 무대에 오른다. 28일에는 알리, 정동하, 조관우, 정훈희, 임지훈, 딕패밀리, 소리새가 참가한다. 마지막 날인 29일에는 송창식&함춘호, 최이철의 사랑과 평화, 김목경 밴드, 김학래, 남궁옥분, 백영규 등이 출연한다.

한편, 대구광역시 주최, (사)대구포크페스티벌 주관, 대구문화방송 후원한다. (사)대구포크페스티벌 김환열 이사장은 “포크축제와 창작문화의 새로운 시도로 대구를 글로벌 포크의 메카로 발전시키겠다”라고 밝혔다.


사진제공_대구포크페스티벌

박민희 기자  newstage@hanmail.net

<저작권자 © 뉴스테이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