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8.9.21 금 16:01
상단여백
HOME 뮤지컬
뮤지컬 ‘마틸다’ 100여 명 모인 상견례 공개9월 8일 LG아트센터에서 개막

뮤지컬 ‘마틸다’가 지난 7월 2일 연습실에서 상견례를 가지며 본격적인 첫 발걸음을 내디뎠다.

이 자리에는 국내 대표 프로듀서 박명성과 해외 협력 프로듀서 루이즈 위더스를 비롯한 국내외 주요 스태프는 물론 마틸다 역의 황예영, 안소명, 이지나, 설가은, 김우형, 최재림, 방진의, 박혜미, 최정원 등 46명의 배우가 모였다.

해외협력 프로듀서 루이즈 위더스는 “RSC(로열 셰익스피어 컴퍼니)를 대신해 감사드린다. 긴 시간 동안 여러 팀이 모여 준비를 해왔고, 이제 그 긴 여행이 시작된다. 특별한 여행, 뮤지컬 ‘마틸다’를 잘 즐겨주었으면 좋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이어 프로듀서 박명성은 “뮤지컬 ‘마틸다’는 어린 배우들이 많이 출연하기 때문에 성인 배우들이 더 많이 챙겨주고 배려해야 할 것 같다. 특히 어린 배우들은 항상 이곳이 신성한 무대임과 동시에 창의력을 발산하고 아이디어를 공유하는 놀이터라고 생각해줬으면 한다.”고 배우들에게 당부의 말을 전했다. 덧붙여 “복잡한 무대 메커니즘을 가진 공연이기 때문에 끊임없는 훈련을 통해 퀄리티 높은 공연이 될 수 있도록 하겠다. 서로 조금씩 배려하는 마음을 가지고 작품에 임하면 훌륭한 앙상블을 이룰 수 있을 것이다.”라며 공연의 완성도를 높이고자 하는 굳은 의지를 밝혔다.

마지막으로 연출 닉 애쉬튼은 “뮤지컬 마틸다는 ‘나 스스로 내 이야기를 바꿀 수 있다’는 지금 시대에 매우 중요한 이야기를 하는 작품이다. 배우 여러분들은 그 이야기를 전달하는 것을 즐겨주시길 부탁한다.”며 이 작품이 가지고 있는 의미를 전했다.

뮤지컬 ‘마틸다’는 9월 8일 LG아트센터에서 개막한다.


사진제공_신시컴퍼니

박민희 기자  newstage@hanmail.net

<저작권자 © 뉴스테이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